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은퇴 선언' 이세돌, 내달 바둑 인공지능과 '마지막 대국'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1.21. 19:08: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현역 은퇴를 선언한 이세돌 9단이 인공지능(AI)과 마지막 대국에 나설 전망이다.

 21일 바둑계와 방송가에 따르면, 이세돌 9단과 국산 바둑 인공지능(AI)인 '한돌'의 이벤트 대국이 추진되고 있다.

 이세돌은 지난 19일 한국기원에 사직서를 제출하면서 24년 4개월간의 현역 프로기사 생활을 마감했다.

 이세돌은 12세이던 1995년 7월 입단한 후 18차례 세계대회 우승, 32차례 국내대회 우승 등 모두 50번의 우승컵을 들어 올린 한국의 간판 바둑기사였다.

 2016년에는 구글 딥마인드의 바둑 인공지능 프로그램인 알파고와 '세기의 대국'을 펼쳐 1승 4패로 패했다.

 이 1승은 인류가 알파고를 상대로 거둔 유일한 승리로 남아있다.

 NHN이 자체 개발한 한돌은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 신진서·박정환·김지석·이동훈·신민준 9단 등 국내 정상급 바둑 기사와 대국을 벌여 모두 승리했다.

 이세돌과 한돌의 대국은 12월 18일 시작할 예정인데, 구체적인 대국 일정과 대국료 등은 협의 중이다.

 이 대국은 SBS와 K바둑이 함께 추진하고 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본머스 킬러' 손흥민 5경기 골 침묵 '4연승 행진' 맨유 챔피언스리그 진출 굳히기
전통놀이 학술적 개념 정립 필요 '본머스 킬러' 손흥민 본머스 상대 골 정조준
제주Utd 이번 주말 부천FC 넘어 '선두 가자' 'KK' 김광현 "웨인라이트 고마워"
KBO리그 '뛰는자' 선수 삼성·롯데·kt 선두 개막 앞둔 MLB 코로나19 66명 확진 판정
부평국 회장 '대한체육회 체육상 공로상' 꼴찌 한화 "토종선발 맹활약 포기란 없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