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부영주택, 한전공대 설립 부지 기부 약정서 전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0. 18:32: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주택은 20일 한전공대 설립 부지 기부 약정서를 한전·전남도·나주시에 전달했다.

 부영주택 이사회에서 한전공대 부지 증여 약정을 의결한 데 따른 것이다.

 전달식에서 이세중 직무대행은 사전 서명이 완료된 부지 증여(기부) 약정서를 김영록 전남지사에게 전달했다.

 이날 서울 부영주택 사옥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이세중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김영록 전남지사, 이용재 전남도의회 의장, 강인규 나주시장, 김선용 나주시의회 의장, 김회천 한전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증여 약정에 따라 부영주택은 향후 설립될 한전공대 학교법인에 나주부영CC 부지 중 40만㎡를 한전공대 부지로 무상 제공한다.

 한전공대 설립 부지의 100%에 해당한다.

 소유권 이전은 한전공대 학교법인이 설립되고 한전공대 부지에 대한 도시관리계획 변경 결정이 마무리된 후 실시계획 인가 신청 전인 2020년 1월께 완료할 계획이다.

 이세중 직무대행은 "한전공대가 에너지 분야 세계적 학술 및 교육기관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지사는 "부영의 큰 뜻을 살려 한전공대가 세계 으뜸의 에너지 특화대학으로 우뚝 서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전공대는 학교법인 설립, 도시관리계획 변경, 대학 설립인가, 캠퍼스 준공 등의 절차를 거쳐 오는 2022년 3월 개교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밥블레스유' 시즌2, 이영자·최화정 빠지고 박… 군인권센터 "성전환 군인 전역심사 연기 요청 …
홍익표 "해리스 인종차별 그럼 트럼프 포카혼… 경찰 "성폭행 의혹 김건모 필요시 재소환"
민주 지난 주말 현역 '하위20%' 통보 박지원 "안철수는 옛 정치인 호남이 두 번 속겠…
삼성전자 스마트폰 수장에 '50대' 노태문 발탁 황교안 불교계 설선물 '육포' 회수 소동
탈모·알코올의존성 등 유전자검사로 직접 확… 한국당 4호 영입인재는 30대 기초의원 출신 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