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회계처리 재정관리시스템 개선
2020년부터 지방회계 전자서명 도입·전자서고 구축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8.19. 10:11: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전자서명 도입과 전자서고 구축을 통해 2020년부터 회계처리 재정관리시스템이 개선․운영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이번 시스템 개선은 행정안전부의 차세대 지방재정관리시스템 구축과 연계돼 추진되고 있다.

그동안 사업을 통해 전자문서결재 시스템과 재정관리시스템의 중복 결재 부분이 연계돼 지출처리가 간소화됐고, 회계 처리시 법인 신용카드 종이 매출전표가 전산화됐다.

이번 지방재정관리시스템이 개선이 되면 지출과 계약의 모든 절차에 전자결재가 적용되고, 전자서명을 활용한 회계관계공무원의 전자결재가 가능해져 대면 결재와 인장 날인이 폐지된다. 또 결재 완료된 문서와 회계증명서류를 전자문서로 편철하고 보관하는 전자서고가 도입돼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예정이다.

지금까지 지출 회계처리를 위해서는 전자결재와 대면결재의 이원적 처리가 있어 왔고 영수증 등 증명서류를 수기로 확인 후에 지출결의서에 인장을 날인해 종이문서로 편철 보관해야 했다.

제주자치도는 재정관리시스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읍면동을 포함한 도 전체 77개 지출관서와 일상경비 부서(159개 부서)에 대한 업무 지출사례를 전수 조사하여 유형별 업무를 표준화했다. 이와 함께 시스템 개선에 따른 재무회계 규칙 전면 개정을 통해 제도를 정비하고, 사전 직원들의 교육 실시로 철저하게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허법률 특별자치행정국장은 “2018회계연도 증빙서류가 총25,000여권이 된다. 전자서명과 전자서고가 구축이 되면 업무절차가 간소화될 뿐만 아니라 회계처리의 효율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양길현 교수 바른미래당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 코로나 예방 서귀포 중문동 서부도서관 임시 …
제주도민 37명 이스라엘 성지순례… 전원 격리 제주 이틀새 2명 '확진'… 서귀포 폐쇄-격리 급…
제주 두 번째 코로나 양성자 동선 추가 공개 코로나 여파… 제주 모든 신천지교회 '폐쇄'
제주 2번째 코로나 '양성' 이동동선 공개 제주서 두 번째 '양성 반응자' 발생
위성곤 국회의원 서귀포시 지역구 재선 도전 제주 첫 코로나 확진… 신천지 9곳 중 3곳 폐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