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JTBC, DMZ 내 다큐 촬영분 상업광고 사용 물의
기아차 협찬받은 창사 기획다큐 'DMZ' 제작 전면 중단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7. 16:39: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JTBC 첫 창사 기획 다큐멘터리 'DMZ'의 비무장지대 촬영분은 다큐 협찬사의 상업광고로 사용할 수 없다는 국방부 입장에 따라 JTBC가 'DMZ' 제작을 전면 중단하고 물의를 빚은 데 대해 사과했다.

JTBC는 17일 공식입장을 내고 "제작진이 국방부와 의견 조율을 지속했으나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국방부의 입장과 달리 제작을 진행해 물의를 빚은 것에 대해 국방부와 해당 부대 장병,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실관계를 정확하게 파악한 뒤 책임이 있는 임직원에 대해서는 인사 조치를 하고, 다큐멘터리 제작을 위해 촬영된 영상이 광고에 사용되지 않도록 기아자동차와 협의하겠다"고 덧붙였다.

JTBC가 첫 창사 기획으로 내놓은 다큐멘터리 'DMZ'는 비무장지대 일원에서 지난 4월부터 촬영됐다. 총 2부작으로 제작된 'DMZ'는 지난 15일 제작과정 등이 담긴 프롤로그 편이 방송됐고, 본편은 올해 하반기에 방송될 예정이었다.

해당 다큐는 기아자동차의 협찬을 받아 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JTBC가 기아자동차에 건넨 제안에는 제작지원과 광고제작 등이 포함돼 있었다.

이 과정에서 다큐멘터리 'DMZ' 제작을 위해 촬영한 영상 일부가 기아자동차 신형 SUV 광고에 사용됐다.

이에 대해 전날 SBS는 "JTBC 측이 군 허락 없이 최고의 군사 보안 시설을 배경 삼아 상업용 광고를 만들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광고 장면 중 민통선 이북에서 찍은 주행 장면은 보안훈령 위반이며 특히 고성 GP를 비롯한 철책 장면은 군사시설보호법과 군사기밀보호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꼬집었다. [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박혜진 아나운서, JTBC '사건반장' 진행 방탄소년단 4월부터 스타디움급 월드투어
엑소 첸 결혼 발표에 갈라진 팬덤 다비치 이해리 29일 솔로앨범 발표
고은아 "이전 소속사 대표 야구방망이로 폭행" 싱어송라이터 할시 두번째 내한 공연
엑소 첸, 비연예인과 깜짝 결혼발표 임재범·손지창 아버지 아나운서 임택근 별세
'나는 트로트가수다' MBC에브리원 내달 방송 새 앨범 내는 방탄소년단 2월21일 컴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