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서 밭일하던 60대 세번째 SFTS 판정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4. 10:46: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에서 야생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환자가 또 발생했다.

 14일 제주보건소에 따르면 제주시에 사는 K(64)씨가 지난 7일부터 발열, 기침, 설사 등의 증세를 보여 제주대학교병원에 입원해 12일 SFTS 양성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K씨가 주기적으로 텃밭에서 밭일을 하다가 바이러스를 보유한 진드기에 물려 감염된 것으로 보고 있다.

 SFTS는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고열과 구토, 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증상을 보인다.

 올해 들어 현재까지 SFTS 환자는 전국적으로 104명이며, 제주에서는 K씨를 포함해 3명 발생했다.

 제주보건소 관계자는 "밭일을 할 때는 긴소매 옷을 입고 진드기 기피제를 뿌려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해야 하며, 야외활동 후에는 바로 목욕하고 옷을 갈아입어야 한다"며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지속하면 즉시 병원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전 남편 살해 고유정 18일 결심공판.. 구형량 얼마? 제주지방 오늘 저녁부터 가을비
이사 선임 놓고 또다시 내홍 겪는 제주국제대 제주 '인기투표' 논란 다면평가 5급 승진에 도입
제주개발공사 품질경영대회 대통령상 수상 질병관리본부 전국 독감 유행주의보 발령
제주지방 주말 맑고 포근..야외활동 무난 수능 한파 한라산 상고대 '활짝'
수능 한파 14일 한라산 첫눈 내리나 제주 2026년 '10명 중 2명이 65세 이상' 초고령사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