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러시아 "영공 침범의도 없었다" 깊은 유감
"기기 오작동으로 계획없던 지역 진입…즉각 조사 착수해 필요조치할 것"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4. 11:44: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러시아 정부는 자국 군용기가 23일 두 차례에 걸쳐 한국 영공을 침범한 데 대해 한국 정부에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고 청와대가 24일 밝혔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러시아 차석 무관이 전날 국방부 정책기획관에게 "러시아 국방부가 즉각적으로 조사에 착수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취하겠다고 밝혀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윤 수석은 "러시아 차석 무관은 '기기 오작동으로 계획되지 않은 지역에 진입한것으로 생각한다'며 '한국 측이 가진 영공 침범 시간, 위치 좌표, 캡처 사진 등을 전달해주면 사태 해결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말했다.

 러시아 측은 "이번 비행은 사전에 계획된 것으로, 중국과의 연합 비행 훈련이었다"면서 "최초에 계획된 경로였다면 이런 상황이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밝혔다고 윤 수석은 언급했다.

 러시아 측은 "러시아는 국제법은 물론 한국 국내법도 존중한다"면서 "의도를 갖고 침범한 것은 아니다. 러시아는 이번 사안과 관계없이 한국과의 관계가 발전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코로나19 환자 향후 1주일 중대 고비 전망" 코로나19 전국 확산에 '총선 연기론' 솔솔
'총리 본부장'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 통합당 종로 황교안 강서을 김태우 공천 확정
대구 '최연소' 4세 어린이집 원생도 코로나19 확… 코로나19 한국발 입국 제한 국가 '12개국'
총선 D-50 '심판론' 앞세운 여야 '명운 건 승부' 국내 코로나19 2명 사망-확진자 총 556명
국내 코로나19 오늘만 확진자 229명 추가 총 433… 이동검사팀 신천지대구교회 9천명 자가격리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