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비알코올 지방간염, 결장암 위험 높인다"
보라매병원, 성인 750명 분석결과…"고령 환자 주의해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3. 15:28: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비알코올 지방간염이 결장 내 용종이나 암 발생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용종은 장 점막에 비정상적으로 자란 혹이 장의 안쪽으로 돌출된 것으로, 조직분화도가 나쁜 '선종'일 경우 암이 될 가능성이 크다.

 보라매병원 소화기내과 김원 교수팀은 2013년 1월∼2018년 11월 성인 750명을 대상으로 비알코올 지방간염이 결장에 생긴 용종이나 암 발생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연구 대상자 750명의 간 조직 검사 결과 63%에 해당하는 476명이 비알코올 지방간으로 진단됐다. 또 이들에 대한 대장내시경 결과, 11.1%(53명)에서 결장 내 용종이 악성 종양에 가까운 상태로 파악됐다.

 연구팀이 비알코올 지방간염 환자와 그렇지 않은 정상인을 구분해 결장 내 진행성 용종 및 암 발생 위험을 비교한 결과 비알코올 지방간염 환자에서 진행성 용종과암이 발생할 위험이 2.08배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노년층일수록 비알코올 지방간으로 결장에 진행성 용종이 발생할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0세 이하의 비알코올 지방간 환자는 12.4%만이 결장 내 진행성 용종이 발달해 있던 반면 50세 이상 환자에서는 32.6%에서 진행성 용종이 확인됐다.

 김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비알코올 지방간염에 의한 결장 내 진행성 용종 및 암 발생 위험이 많이 증가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비알코올 지방간이 의심되는 고령 환자의 경우 간 조직검사뿐만 아니라 반드시 결장암 및 대장암 검사를 함께받아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국제간저널'(Liver International) 6월호에 게재됐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8월 30일' 한상혁·'9월 2일' 최기영 인사청문회 실시 조국 "'74억 펀드'·웅동학원 기부".. 마지막 카드 던…
김현종 "한미동맹 업그레이드 계기될 것" "일본이 깨" vs "조국 물타기" 지소미아 종료 공방
조국 "허위사실 유포 많아 힘들다" 美, 지소미아 종료 결정 반발
내년 건강보험료율 3.2% 인상 민주, 野 조국 청문회 보이콧 기류에 '국민 청문회' …
靑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결정" 대법, 박근혜·최순실·이재용 '국정농단' 29일 선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