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김지연 건반 위에 펼치는 싱그러운 풍경
6월 26일 아라뮤즈홀서 피아노 독주회… 내달엔 서울 무대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25. 17:02: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피아니스트 김지연 귀국 독주회가 이달 26일 오후 7시30분 제주대 아라뮤즈홀에서 열린다.

김지연씨는 제주대 음악학부를 졸업했고 독일 드레스덴 국립음대에서 석사 과정을 마쳤다. 뉴욕 골든 클래식 뮤직 어워즈 국제 콩쿠르 1위 등을 수상한 경력이 있다. 서울내셔널심포니오케스트라 협연, 베토벤 32개 소나타 전곡 마라톤 콘서트 연주 등에 참여하며 기량을 쌓아왔다.

이번 독주회에서는 베토벤의 '피아노 소나타 27번'을 시작으로 '탑', '그라나다의 밤', '비오는 정원' 3악장으로 짜여진 드뷔시의 '판화', 브람스의 '7개의 판타지 작품 116'을 차례로 들려준다. 건반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곡들을 골랐다.

제주문화예술재단 최초예술지원에 선정된 공연이다. 제주에 이어 7월 5일 오후 8시에는 서울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귀국 독주회를 펼친다. 관람료 무료. 문의 010-5564-5484.

문화 주요기사
서귀포 구린새끼 골목에 지치지 않는 사연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43)낭그늘, …
제주 미술관을 쉼터 삼아 짧은 설 연휴 즐겨볼… [설특집] 박물관에서 전통놀이 즐기며 "멩질 먹…
지원액 오른 문화누리카드 제주서 이용하려면 이종형 제주민예총 이사장 "젊은 예술인재 문…
제주 청년예술가·기획자 지원사업 공모 제주여류수필문학회장에 강미숙씨
제주문화예술재단 차기 이사장 선발 절차 진행… 제주여중 오케스트라 졸업생 협연 정기연주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