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소방항공대 내일 출범 정식 활동 돌입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5. 08:17: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소방항공대 한라매.

제주소방항공대 한라매.

소방청은 제주 소방항공대가 오는 26일 발대식을 열어 정식 활동을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제주소방안전본부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의 수리온을 소방용으로 개발한 KUH-1EM 기종 헬기 1대를 도입하고 조종사 6명, 정비사 4명, 구조·구급대원 6명, 운항관리사 1명, 항공대장 1명 등 모두 18명의 대원으로 소방항공대를 꾸렸다.

 이들은 제주국제공항 안에 위치한 소방항공대 청사에서 근무하며 산불진압, 응급환자 이송, 한라산과 오름 등 산악지대와 도서 지역 인명구조 등 활동을 펼치게 된다.

 제주도 지역에는 그동안 소방헬기가 없어 응급환자 장거리 이송 시 타 지역 소방헬기 출동에 의존해야 했으나 소방헬기 도입과 소방항공대 출범으로 보다 신속하게 재난 상황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제주소방항공대가 사용하는 헬기는 제주도를 대표하는 한라산과 소방의 상징인 새매에서 따와 '한라매'로 이름 붙였다.

 국비와 도비, 소방안전교부세 등 모두 270억원을 들여 도입한 이 헬기는 최대 14명을 태우고 최고 시속 290㎞로 비행할 수 있으며 응급의료장치(EMS Kit), 적외선카메라, 호이스트(인명구조 인양기), 2천ℓ 용량의 배면 물탱크 등이 장착돼있다.

최대 항속거리(이륙 이후 연료 소진 시점까지 비행거리)는 719㎞로 수도권 종합병원까지 중증 응급환자를 이송할 수 있다.

 도 소방안전본부는 애초 지난해 5월 이 헬기를 인수해 같은 해 8월 소방항공대를 출범하려 했으나 지난해 7월 해병대의 '마린온' 헬기 추락 사고로 동일 기종인 수리온의 운항이 중단되면서 일정이 지연됐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사고 원인이 부품 결함 때문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오고서 한라매도 검사를 거쳐 이상이 없음을 확인했다"며 "이후 계기비행과 야간비행 훈련, 응급환자 발생을 가정한 도서 지역 및 장거리 이송 훈련, 화재진압훈련 등을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용수저수지에 9살 어린이 빠져 중태 제주 빌라서 50대 남성 전신 화상…분신 추정
수소차 보급 지역편차 심각…울산 1천241대·제… 제주지방 25일 비 날씨..27일 많은 비
맥그린치 신부 열정바친 성이시돌복지의원 '운… 필리핀 불법수출 제주 쓰레기 1800t 돌아온다
중국 '우한폐렴' 차단 제주지역도 '비상' 제주자치경찰 설 연휴 인력 총동원 특별비상근…
김영진 "제주시 서부지역 4차산업 테스트 베드 … 에듀윌 '경찰공무원 3법' 무료 배포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