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미우새' 이동우, "딸 지우의 눈동자 또렷이 기억…눈물 나올 정도로 보고 싶을 때도"
신지혜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4. 17:16: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SBS '미운우리새끼')

개그맨 이동우와 딸 지우를 향한 대중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수홍은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김경식과 함께 이동우가 진행하는 마지막 라디오 게스트로 초대됐다.

라디오가 끝난 후 이동우의 집으로 함께 간 두 사람은 딸 지우의 효심어린 마음에 깊이 감동했다.

망막색소변성증으로 시력을 완전히 잃은 이동우는 자신의 버킷리스트가 "눈을 뜨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의 딸 지우는 엄마 대신 자신이 아빠를 도울 수 있을 것 같다며 효심을 드러냈다.

또 아빠의 마지막 라디오 방송 통보 이야기를 전해듣고도 의연하게 답했던 것에 대해 "아빠가 직업을 아예 잃어버리는 것이 아니다"고 말해 감동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동우는 한 방송에서 "지우가 태어날 때는 시력을 거의 잃었을 때였다"며 "또렷이 기억하는 건 지우의 눈동자다. 어떻게 변했을지 궁금하다. 정말 눈물이 나올 정도로 보고 싶을 때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딸아이 얼굴을 만질 때는 몇초라도 내 눈에 담을 수 있다면 그 모습을 떠올리면서 살 수 있을텐데 한다"고 말한 바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영화 '퍼시잭슨과 번개도둑', OCN서 편성..간략 … '미우새' 음문석, 힘들었던 지난 시절 회상
설리 오빠 인스타그램에 父 2차 폭로.."이미 변… '사랑의 불시착' 설날 결방되나?..현빈, 손예진 …
김구라, 여자친구 언급 "결혼 한다면..." '전지적 참견 시점' 김지영 셰프 규반 음식 공…
'동치미' 박영실, 녹차 티백 사건 언급.."남편의… 정준호 나이와 건강 비결은? "30년 동안 매일 같…
'나 혼자 산다' 지현우 일상 본 박나래 "완전 체… 오징어 외계인 가사는?..박나래 "내 친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