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지역 청렴문화 확산 분위기 조성 '박차'
'도민과 함께, 깨끗하게·투명하게·청렴하게'
'2019 청렴문화제' 5일간 일정 19일 막 올라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6.19. 14:47: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청렴문화 확산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한 '2019 청렴문화제'가 19일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공연장에서 개막했다.

 제주특별자치도를 비롯한 도내 공공기관과 사회·경제단체 등 28개 기관이 참여하는 청렴문화제는 '도민과 함께, 깨끗하게·투명하게·청렴하게!'를 주제로 오는 23일까지 5일간 열린다.



 이날 개막행사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등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28개 기관·단체장을 비롯 제주특별자치도 고위 공직자, 도내 주요 기관·단체 임직원, 도민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원희룡 지사의 개회사, 청렴사회협약, 공직자들로 구성된 청렴연극동호회의 청렴연극 공연,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 특강, 청렴연수원에서 후원하는 청렴콘서트 등으로 꾸며졌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20일 제주학생문화원에서 불법 개인정보 수집을 내부 고발한 실화를 바탕으로 한 청렴영화 '스노든'을 상영하고, 21일은 제주도청 대강당에서 청렴도 향상을 위한 공직자 워크숍을 갖는 다. 이어 22일 제주시청 민원실 앞에서 다채로운 청렴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청렴문화존 운영을, 23일은 어린이와 학부모 등 가족단위 도민들이 참여하는 청렴문화기행을 진행해 청렴문화 실천이 생활 속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원희룡 지사는 개회사를 통해 "청렴문화제가 형식적이고 의례적인 행사가 아닌, 도민들 마음속에 뿌리내리고 구체적인 실천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면서 "제주가 깨끗한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것처럼 공직사회와 제주 사회전반이 깨끗하고 투명한 사회가 된다면, 미래사회발전의 원동력을 모아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은 특강에서 "부패에 대한 국민의 긍정적 인식 변화를 기반으로 반부패 개혁을 중단 없이 추진한다면 청렴 선진국 진입도 멀지 않다. 청렴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반부패·청렴정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도서지역 농산물 물류비 경감위한 실증연구예… [제주용암해수 산업화 10년 새로운 도전과 기회…
[월드뉴스] 1억원 바나나 먹은 예술가 “예술파… "4·3희생자추념일 달력 공휴일 표기 노력을"
중국發 제주 관광시장 훈풍 부나 '제2공항 특위' 둘러싼 도-의회 갈등 심화
군도 지정 23년 도로 개설엔 '부지하세월' 변경 승인 앞두고 동물테마파크 갈등 '격화'
제주도 '2019년도 양성평등기금 지원사업 성과… "제주 다른 지역 불가능한 제도로 4차산업혁명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