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전국생활체육합기도 제주 선수단 활약
대련·호신형 잇단 1위 등 제주 합기도 위상 높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19. 13:43: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생활체육 합기도 선수단이 시상식이 끝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대한민국합기도총협회 주관 제19회 국무총리기 전국생활체육합기도대회에서 제주 선수단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제주 합기도의 위상을 높였다.

19일 제주특별자치도합기도협회(회장 강성훈)에 따르면 지난 14~16일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군민체육관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송예림(수산초 2)이 대련 벤텀급 1위, 한기훈(대학·일반) 대련 미들급 1위, 고은석(대학·일반) 슈퍼헤비급 1위, 최아영(성산고 3) 호신맨손형 1위, 고민영(대학·일반) 호신무기형 1위, 김서린(대학·일반) 호신무기형 1위에 각각 올랐다. 허예진(성산중 3)은 대련 라이트급 2위, 고수한(인화초 6) 대련 슈퍼헤비급 3위, 강재혁(오현중 3)은 대련 라이트급 3위를 차지했다.

강성훈 제주도합기도협회장은 "7월 예정된 제13회 교육감기 전도합기도대회에서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갖는 등 무도인의 참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활동에도 회원들과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포츠 주요기사
토트넘 에릭센 인터밀란 이적 발표 렛츠런파크 제주, 2월 한달 80개 경주 시행
페더러, 매치포인트 7회 위기 넘기고 호주오픈 … 은퇴 LG 투수 이동현 SBS 해설위원 변신
안드레 감독, 대구FC와 결별 AFC U-23 챔피언십 우승 김학범호 '금의환향'
국제 스포츠도 신종코로나 감염증 '직격탄' '제주의 아들' 강성훈 임성재 시즌 첫 우승 도…
MLB도 비디오판독 후 심판이 직접 설명 추진 제주Utd, 골키퍼 보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