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고유정 사건' 전 남편 추정 유해 발견
경찰 김포시 소각장서 추정물체 40여점 감정 의뢰
14일에도 인천 재활용업체서 뼈 추정 물체 수거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18. 12:58: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 남편 살인 사건'의 피해자로 추정되는 유해일부가 경기 김포시 소각장에서 발견됐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15일 경기 김포시 한 소각장에서 고유정(36·구속)의 전남편 강모(36)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뼈 추정 물체 40여 점을 발견했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물체는 500∼600도로 고열 처리된 후 1∼2㎝ 이하로 조각난 채 발견됐다.

경찰은 해당 소각장에서 유해를 수습하고 유전자 검사 등으로 정확한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31일 고씨가 경기 김포시 아버지 명의 아파트 내 쓰레기 분류함에서 강씨 시신을 담은 것으로 추정되는 흰색 종량제봉투를 버리는 모습을 확인하고수사력을 집중해 왔다.

 앞서 경찰은 지난 5일 해당 종량제봉투 이동 경로를 쫓아 봉투에 담긴 물체가 김포시 소각장에서 한 번 처리된 후 인천시 서구 한 재활용업체로 유입된 것을 확인하고 뼛조각들을 수거해 감정을 맡겼으나 동물 뼈라는 결론이 나왔다.

 경찰은 지난 14일 인천 서구 같은 재활용업체에서 라면박스 2개 분량의 뼈 추정물체를 추가 수거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긴급 감정의뢰를 한 상태다.

 고씨는 지난달 25일 오후 제주시 조천읍 한 펜션에서 전 남편 강씨를 살해하고,시신을 훼손·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고씨에게 적용된 혐의는 살인, 사체손괴, 사체 유기, 사체은닉이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언론학회 13일 '인권과 언론' 특별세미나 제주자치도 올해 청렴도 평가 최하위 수모
제주지방 이번주는 포근할 듯 '침몰' 대성호·창진호 돌아오지 못한 선원 어…
원희룡 이번엔 강경화 장관에 '한마디' 사려니숲 '12월 추천 국유림 명품 숲' 선정
오늘 제주 올 겨울들어 가장 추웠다 '클림트'전 후속 '빛의 벙커: 반 고흐'전 개막
文대통령, 법무장관에 '판사출신 5선' 추미애 … 찬바람 부는 제주 내일은 더 춥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