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민주당, 내년 총선 예비후보 기본교육 의무화
민주당 17일 최고위원회의에서 기본교육 계획안 추인
성인지와 양성평등 등 의무교육 이수해야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06.17. 11:49: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21대 총선에 출마하는 당내 경선 모든 입후보자를 대상으로 기본 의무교육을 정규 커리큘럼으로 마련해 시행한다.

민주당은 17일 최고위원회에서 민주연구원(원장 양정철)과 교육연수원(원장 황희)이 마련한 '21대 총선 입후보자 대상 기본교육 계획(안)'을 추인, 시행키로 했다.

이에 따르면, 제21대 총선에 민주당 후보로 출마하고자 하는 입후보자들 중 중앙당 자격심사를 마친 모든 예비후보들은 당이 마련한 총 10강좌의 기본 의무교육을 이수치 않으면 공천심사에서 불이익을 받게 된다.

총 10강 의무교육은 ▶ 문재인 정부 국정목표와 과제 ▶ 품격 있는 정치언어와 정치 커뮤니케이션 ▶ 성인지와 양성평등 ▶ 민주주의와 인권 ▶ 사회적 소수자 배려 ▶ 공인으로서의 자질 등 공직자의 자세 교육 ▶ 공직선거법과 선거운동 이해 및 위반사례와 판례 ▶ 정치자금과 선거비용 ▶ 선거사무 및 회계처리 ▶ 선거메시지와 연설 ▶ 후보자 이미지 메이킹 및 유권자 스킨십과 정치패션 ▶ 뉴미디어 및 SNS 활용법 등 선거마케팅 전략 ▶ 선거캠프의 구성 운영 조직관리전략 등 선거조직관리 ▶) 선거여론조사의 수행과 분석 및 활용방안 등이다.

기본 의무교육은 예비후보 등록 이후 시기인 올 연말부터 실시되며 전국 단일 집중 방식의 합숙형 교육으로 몇 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민주당은 "경선 입후보자를 대상으로 기본교육을 의무화 한 것은 당내 경선 과정에서부터 후보자들이 일정 수준 이상의 품격과 정치적 자질을 갖춰 수준 있는 경쟁을 펼치도록 하겠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핀란드 서른네살 총리… ‘지구촌 … 제2공항 건설 갈등 해소 용역비 3억 제동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 국회 정상화 행보 … 강창일 의원 "제주 4·3 평화재단 출연금 등 예…
U2 첫 내한공연에 제주 해녀 영상 등장 제주 인구증가 정체… 정책 전환 가속
농촌관광휴양시설 안전점검 실시 제주시 수산직불제 예산 13억 지급
양돈장 타 업종 전환시 자립기반 지원 제동걸린 제원아파트 재건축 올해 안 통과될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