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인천 교통경찰 간부, 귀가 도중 주차장서 후진→충돌 "술 냄새 진동…" 타인이 신고
권민수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17. 07:25: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인천 교통경찰 간부 주차장 충돌 (사진: OBS)

인천 교통경찰 간부가 만취 상태로 주차장에서 접촉 사고를 냈다.

경찰에 의하면 지난 14일 오후 11시 50분 무렵, 인천시 중구 동인천주민센터 공영주차장에서 인천 교통경찰 간부 A씨가 귀가하기 위해 자신의 차량을 빼내는 과정에서 후진을 하다 승합차와 충돌하고 말았다.

사고 접수를 받고 출동한 보험회사 직원은 A씨의 상태를 확인하고 곧장 경찰을 불렀다.

출동한 경찰이 A씨에게 여러 차례 음주 측정을 요구했지만 A씨는 거부했고, 결국 A씨는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됐다. 경찰은 A씨의 직위도 해제했다고 밝혔다.

사고 당일 A씨는 지인들과 술을 먹은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인천 교통경찰 간부가 음주 운전을 하다 사고를 냈다는 보도에 누리꾼들은 실망감을 금치 못하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박세리, 재벌 소문에 대해 "많다고 해서 그게 … 유성호, 9세 여아 사망 사건 언급
가수 문주란,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 열창..… 조동혁, 한송이 배구경기 관람 모습 카메라 포…
우순실, 폭발적 가창력 눈길..올해 나이는? 공효진 인스타그램 근황, 광고 한 장 면 같아 '…
하늘, 갑질 의혹 해명 "하지 않았던 행동들..가… 이승준, 김소니아와의 열애 고백 "사랑해"
'끝까지 간다' 주성이, 6년 만에 그리운 부모 품… LA갈비 재는 법-갈비찜 레시피 팁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