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외할머니 살해 손녀, 잔혹한 범죄…무서워서 도주? "립스틱으로 유서 작성해" 의문
심수민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15. 14:15: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외할머니 살해 손녀 (사진: JTBC)

외할머니 살해 손녀가 대중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2일, 자택에서 외할머니를 살해한 19살 손녀가 정신 이상 판정을 받아 눈길을 끌고 있다.

'외할머니 살해 손녀'는 "몸이 너무 아팠는데 혼자 죽긴 무서웠다. 외할머니와 함께 죽자는 생각으로 살해한 뒤 욕조에 물 받고 나도 죽으려고 했는데 무서웠다"라고 진술했다.

하지만 경찰 측은 "외할머니를 살해한 손녀의 범행 방식이 잔인하며, 범행 동기가 불분명하다. 또 가족들로부터 정신 이상 증언이 나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외할머니를 살해하기 전날 범행 도구들을 준비하기 위해 마트를 방문했고, 살해 이후에 증거를 치우는 등 범행을 미리 준비한 듯한 태도를 취했다"라고 덧붙였다.

외할머니를 살해한 손녀는 살해 직후, 본인 방 거울에 립스틱으로 유서를 작성한 뒤 사건 현장을 떠나 홀로 시간을 가져 그 의도에 대한 의문이 깊어지고 있는 상황.

한편 일각에서는 "정신 이상자가 가족을 죽이는 세상이다", "정신과 진료를 받아본 적도 없는 사람도 이렇게 끔찍한 짓을 저지를 수 있냐" 등 '외할머니 살해 손녀'에 대한 경악스러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박세리, 재벌 소문에 대해 "많다고 해서 그게 … 유성호, 9세 여아 사망 사건 언급
가수 문주란,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 열창..… 조동혁, 한송이 배구경기 관람 모습 카메라 포…
우순실, 폭발적 가창력 눈길..올해 나이는? 공효진 인스타그램 근황, 광고 한 장 면 같아 '…
하늘, 갑질 의혹 해명 "하지 않았던 행동들..가… 이승준, 김소니아와의 열애 고백 "사랑해"
'끝까지 간다' 주성이, 6년 만에 그리운 부모 품… LA갈비 재는 법-갈비찜 레시피 팁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