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다저스 벨린저, 내셔널리그 올스타 투표 1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12. 14:20: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다저스 벨린저.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외야수 코디 벨린저(24)가 내셔널리그 올스타 투표에서 전체 선두를 달렸다.

 벨린저는 12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공개한 내셔널리그 올스타 투표 1차 집계 결과 118만9천380표를 획득해 외야수 1위는 물론 전체 1위에 올랐다.

 벨린저는 전날까지 64경기에서 타율 0.353, 20홈런, 54타점, 51득점, 7도루, OPS(출루율+장타율) 1.131의 빼어난 성적을 거뒀다.

 올 시즌 내셔널리그 최우수선수(MVP) 레이스에서 가장 앞서나가는 활약을 펼치며 팬들의 강력한 지지를 받았다.

 벨린저는 현재 메이저리그 전체 타율 1위, 홈런 공동 3위, 타점 공동 3위, 득점공동 2위다.

 지난해 내셔널리그 MVP인 크리스티안 옐리치(밀워키 브루어스)가 105만7천855표를 얻어 외야수 2위로 벨린저를 바짝 추격했다.

 내셔널리그 야수 중 100만표 이상을 획득한 선수는 벨린저와 옐리치, 2명뿐이다.

 외야수 부문 3위에는 로널드 아쿠냐 주니어(51만8천760표·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이름을 올렸다.

 포수 부문에서는 윌슨 콘트레라스(시카고 컵스)가 85만613표를 받아 1위를 질주했다.

 1루수 조시 벨(62만1천915표·피츠버그 파이리츠), 2루수 아지 알비스(42만4천467표·애틀랜타), 3루수 놀런 아레나도(78만3천684표·콜로라도 로키스), 유격수 하비에르 바에스(86만1천496표·시카고 컵스)가 각 포지션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았다.

 비시즌 동안 천문학적인 금액의 대형 계약을 맺어 높은 관심을 받았던 매니 마차도(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 필리스)는 올스타 투표에서이름값을 못 했다.

 마차도는 3루수 부문 6위(11만8천244표), 하퍼는 외야수 부문 10위(24만2천719표)에 그치며 자존심을 구겼다.

 부진한 성적이 저조한 득표율로 직결되며 올스타 출전이 좌절될 위기에 처했다.

 마차도는 올 시즌 64경기에서 타율 0.242, 10홈런, 33타점, OPS 0.730에 그쳤다.

 하퍼 역시 시즌 66경기에서 타율 0.251, 11홈런, 45타점, OPS 0.822를 기록하며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동남아시아 스포츠 교류 성황 제100회 전국체전 D-100 제주선수단 구슬땀
류현진, 29일 쿠어스필드에서 10승 도전 성희롱 쇼트트랙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뉴캐슬과 결별' 베니테스 최강희 밀어내나 ‘현대가 듀오’ 전북·울산 8강 도전
도 체육진흥협의회 분과 연구모임 가동 "제주 슛돌이, 꿈★은 이뤄진다"
PGA투어 CJ컵 10월17일 개최 한화 분위기 쇄신 투수코치 보직 이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 무더위 날리는 모델들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