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학폭 논란' 효린, 가해자·피해자 모두 일진? "눈 깔 때까지 갈구던 X" 폭로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7. 02:10: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효린 학폭 논란 (사진: 효린 SNS, 웹 커뮤니티)

가수 효린이 학교폭력 논란에 이름을 올리며 팬들의 추궁을 사고 있다.

지난 25일, 효린에게 '학폭'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A씨의 글이 웹 커뮤니티 곳곳에 공유되며 논란을 빚었다.

A씨는 "나는 효린의 중학교 동창으로, 일진인 그녀에게 3년 동안 수없이 학폭을 당했다"며 "지금이라도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한다면 더 이상 이 사건에 대해 언급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자신을 추가 피해자라고 밝힌 B씨 또한 "나도 효린에게 학폭을 당했다. 눈만 마주쳐도 '뭘 갈구냐'며 욕을 했고, 놀이터에서 구타를 당해 얼굴이 찢어진 적도 있다"고 폭로했다.

이 가운데 이들의 동창이라고 밝힌 C씨의 반박도 이어졌다. C씨는 "A도 학폭 가해자 중 한 명이다. 불량한 친구들과 몰려다니며 공포감을 조성하고 약한 애들을 괴롭혔다"며 "잊고 지냈는데 효린 논란 때문에 괴로운 기억이 떠오른다"고 토로했다.

현재 효린은 의혹을 부인하며 "A씨의 일방적인 주장에 큰 피해를 입었다. 엄중히 대응하겠다"고 선을 그은 상태다.

그러나 효린 동문들의 추가 제보가 잇따르며 학폭·일진 논란에 대한 해명을 촉구하는 팬들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우아한 가' 이규한, 임수향에 "미안하지만 내가 범… 정선아, '한끼줍쇼' 집주인에게 "나 자신을 믿고 연…
정갑윤 의원, 윤 총장에 "검찰의 위상 정립을 위해 … OK캐쉬백, '아이더 박보검 패딩' 관련 퀴즈 공개..정…
김정은, 백마 타고 달리는 모습 공개..“계속 잘 살… TV조선 측 "최희준, 구체적인 해임 사유 밝힐 수 없…
'2019 10월 모의고사', 성적 언제 나오나 경찰, 故설리 부검영장신청.."정확한 사인 밝히기 …
김희애 "내 나이 또래는 앞에 나설 수 있는 여성 캐… 가수 구하라, 침묵 깨고 함께 찍은 사진 공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