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구하라 2차 지라시 입장無 "약 먹고 병원 실려갔다고…" 인스타 게시글 파장
권민수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6. 04:26: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구하라 지라시 (사진: 구하라 인스타그램)

가수 구하라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글이 어마어마한 파장을 낳으며 지라시로 확산되고 있다.

지난 25일 구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이라는 글이 적힌 사진을 올렸다.

또한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한 마디의 말로 사람을 죽일 수도 살릴 수도 있다", "복잡하게 생각해봤자 나만 또 힘들어질 테니까", "사실 나는 고민도 걱정도 많은데 그 모든 일들을 감당해야 하는 게 아직 너무 버거운데 긍정적인 사람인 척하는 건 역시 너무 힘들어" 등 복잡한 심경을 대변하는 듯한 글을 다수 올렸다.

이후 26일 새벽께 온라인상에서는 구하라에 대한 사망설이 지라시로 퍼졌다.

구하라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마지막 게시글도 극단적 선택을 예고하는 것이라는 추측도 더해졌다.

구하라는 지난해 8월에도 한 차례 이와 관련된 루머에 휩싸여 팬들의 걱정을 산 바 있다.

당시 구하라가 약을 먹고 병원에 실려갔다는 루머가 나돌았고 소속사 측은 수면장애로 인한 치료의 일부분이었다고 해명했었다.

한편 구하라 관련 루머가 온라인상을 장악하고 있음에도 구하라 측에서는 아직 아무런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제시-현아, 과한 노출에 ‘갑론을박’.."민망하다vs… '함박도'는 누구땅?...황해·경기 道경계선 북쪽 1㎞
고경표 논란?.."더 나은 30대로 돌아오겠다" 김생민, 팟캐스트 오픈 “공식적인 방송 복귀 NO"
러블리즈 수정 "식스센스 선택한 이유? 보컬에 자신… 영화 '코요테 어글리', 간략 줄거리와 OST는?
태풍 타파, 비 얼마나 내릴까..제주는 밤부터 비 이춘재, ‘혐의 부인’…警 "반드시 진실 규명할 것
나경원 AFP 기사, 어떤 내용 담겼나..결론은? 양준혁 폭로글반박..변호인, 사진 유출 女 협박 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