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바른미래 장성철 "남북활주로 활용 비현실적 주장"
제주시내 도심 고도제한 소음피해 전혀 고려 안돼
정책논평 통해 '제2공항 불필요론' 부정적 입장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21. 15:47: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바른미래당 장성철 제주도당 위원장.

바른미래당 제주도당 장성철 위원장 직무대행이 제주제2공항 ADPi보고서 공개 후 제기되고 있는 현 제주공항 개선 활용과 제2공항 불필요론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

장 위원장은 21일 정책논평을 통해 "제2공항 반대측의 주장은 용담·이도·아라·오라·연·노형동 등의 제주시내 주요 도심지역에 미치게 될 고도제한·소음피해 확대 등이 전혀 고려되지 않은 비현실적인 주장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장 위원장은 "ADPi 보고서상의 권고안은 크게 항공교통관리와 지상인프라 등에 국한된 것으로 기술적 권고사항만을 놓고 현 공항 개선활용이 제2공항의 대안이라는 주장은 한쪽측면만 본 주장"이라고 말했다.

장 위원장은 이어 "남북활주로 사용도 고도제한 소음피해지역 확대 등의 사회경제적 요인에 미치는 영향을 전혀 고려하지 않았다"면서 "ADPi보고서의 공항개선 권장사항의 실행 가능성에 대해서는 보수적으로 해석하는 것이 정책결정단계에서 취해야 할 입장이 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제주 영향 미지수 올해 상반기 알바시급 1위 세종시.. 제주는 몇위?
제주지방 내일부터 장맛비 쏟아진다 '의붓아들 의문사' 고유정·현 남편 19일 대질조사
사건사고 얼룩 성수기 제주 숙박업계 '울상' 제주자치경찰, 추자도 건축폐기물 불법투기 업체 …
제주도 1호 골프장 제주CC 공매 진행 비플라이소프트, AI 유망기업 '유비원' 인수
제주지방 17일부터 다시 장맛비 9월부터 포항∼제주 항공편 재취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