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가짜 인부 내세워 사업비 가로챈 공무원 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5.16. 16:25: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실제 근무하지 않은 근로자를 허위로 기재해 임금을 편취한 제주시 공무원이 기소됐다.

 제주지방검찰청은 공전자기록위작 및 사기 등의 혐의로 제주시 소속 7급 공무원 박모(51)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6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박씨는 2013년 7월부터 2015년 10월까지 방역소독 업무를 담당하면서 근무를 하지 않은 근로자를 지방재정관리시스템에 허위로 입력해 총 14차례에 걸쳐 1700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 조사 결과 박씨는 지인 5명을 가짜 근로자로 내세워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으며, 검찰은 명의를 빌려준 5명에 대해서는 기소유예 처분을 내렸다.

사회 주요기사
'돈만 받고 잠적' 제주서 마스크 사기 범죄 기… 제주서 십수억대 분양사기 시행사 대표 중형
제주서 마스크 판매사기 중국인 구속 제주 미서훈 독립운동가 4명 서훈 신청
전 남편 살해 고유정 1심 판결 불복 항소 제주 우체국 18곳 오늘부터 마스크 판매
제주119 하루 4~5건꼴 코로나19로 출동 은행 ATM기서 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
"국토부의 제2공항 거짓 업무보고 규탄" 제주해경 대성호·창진호 사고 수사 마무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