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성산고 국립해사고 전환 재추진 어려울 듯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2.12. 14:27: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교육계 현안 중 하나였던 성산고등학교의 국립해사고 전환 재추진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이석문 제주교육감은 12일 제주도교육청 기자실에서 연 기자간담회에서 "오랜 기간 최선을 다해서 국립해사고 전환을 추진했는데도 되지 않았다. 자꾸 형평성 문제 등으로 제동이 걸렸다"며 "재추진은 현실적으로 어렵다고 판단해 대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해사고 전환 추진위원회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다른 발전방향은 무엇이 있을지 고민하고 있다"며 "의견 수렴과 논의를 거쳐 최종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밝혔다.

 제주 교육계 숙원 중 하나인 성산고 국립해사고 전환은 관련 예산 57억원이 올해 정부 예산에 반영되지 않아 또 불발됐다. 그동안 도교육청과 제주지역 국회의원 등은 새로운 해양산업 인력 육성을 선도할 국립해사고를 제주에 설립할 것을 요청해왔지만, 기재부 등의 반대에 여러 차례 부딪혔다. 연합뉴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