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안성 농가, O형 구제역 비상…젖소 100여 마리 살처분 "생석회 화학 소독 중요"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29. 22:00: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구제역 비상 (사진: 태영화학)

구정을 앞두고 경기 안성에서 구제역 바이러스가 검출됐다.

28일, 경기 안성의 한 농가에서 구제역 확진 판정에 따라 젖소 100여 마리를 살처분했다.

방영 당국은 경기와 충청 지역의 가축과 축산 관계자에게 24시간 이동중지 명령을 내렸다.

또한 구제역 위기 단계를 '주의'로 상향 조정하고, 오는 30일 인근 농가 등에 대규모 방역 작업을 벌일 예정이다.

구제역은 소·돼지 등에게 생기는 가축성 전염병으로, 전염성이 강하고 치료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반드시 사전에 예방해야 한다.

구제역 생석회 전문기업 태영화학의 김문관 대표는 "구정을 앞두고 구제역 확진 소식이 이어져 매우 안타깝다"며 "구제역의 종식을 위해 방역 사업에 더욱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이어 "구제역의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강알칼리성을 이용한 화학적 소독이 중요하다"며 "생석회를 이용한 고열로 바이러스를 사멸하고, 소독을 통해 각종 바이러스의 침입을 효과적으로 방제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한상헌 아나운서, SNS계정 돌연 폐쇄..왜? 임은경, 나이 17세 데뷔 당시 회상.."팬사인회 …
신천지 교회, 내부 단속 의혹에 "사실 無" 31번째 코로나 환자, 사람 몇 명 만났나..추가 …
이상아 "나이 13살 때도 팬들 많아"..전보람 "이… '콩다방' 유진 "이본과 통화, 기분이 묘하다"
31번째 확진자 직장 씨클럽, 위치는 어디? 봉준호 감독 "번아웃 증후군은 이미 '옥자'로 …
'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돌담병원 둘러보며… '불타는 청춘' 한정수, 안혜경과 무슨 인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