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무기징역' 봉화 엽총 난사 70대 "더 죽이지 못해 안타깝다" 탄식 쏟아진 법정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17. 01:43: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봉화 엽총 난사 70대 무기징역 (사진: YTN)

봉화 엽총 난사 사건의 피의자인 70대 김 모 씨에게 무기징역이 선고됐다.

재판부는 16일, 경북 봉화군 소천면사무소에서 엽총을 난사해 직원 2명을 숨지게 한 70대 김 씨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사건 당일 김 씨는 이웃 임 모 씨를 총격한 후 면사무소로 이동해 근무 중이던 계장 손 모 씨와 주무관 이 모 씨에게도 방아쇠를 당겼다.

어깨에 부상을 입은 임 씨는 가까스로 목숨을 건졌지만 엽총에 치명상을 입은 두 면사무소 직원은 끝내 숨을 거두며 주변의 탄식을 자아냈다.

법정에 선 김 씨는 "나는 애국자다. 망가진 나라를 구하기 위해 총을 들었다. 경찰, 군수까지 다 사살하려고 했다. 더 죽이지 못해 안타깝다"고 발언하며 더욱 공분을 모았다.

봉화 엽총 난사 사건의 피의자에게 무기징역이 선고됐지만 대중의 공분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조동혁, 한송이 배구경기 관람 모습 카메라 포… 우순실, 폭발적 가창력 눈길..올해 나이는?
공효진 인스타그램 근황, 광고 한 장 면 같아 '… 하늘, 갑질 의혹 해명 "하지 않았던 행동들..가…
이승준, 김소니아와의 열애 고백 "사랑해" '끝까지 간다' 주성이, 6년 만에 그리운 부모 품…
LA갈비 재는 법-갈비찜 레시피 팁은? 이대훈 결혼 후 근황 공개.."아내에게 사소한 …
이이기 선수 "프로필 상 키 185cm다" 영화 '서치', 채널 OCN서 편성..줄거리와 결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