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무기징역' 봉화 엽총 난사 70대 "더 죽이지 못해 안타깝다" 탄식 쏟아진 법정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1.17. 01:43: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봉화 엽총 난사 70대 무기징역 (사진: YTN)

봉화 엽총 난사 사건의 피의자인 70대 김 모 씨에게 무기징역이 선고됐다.

재판부는 16일, 경북 봉화군 소천면사무소에서 엽총을 난사해 직원 2명을 숨지게 한 70대 김 씨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사건 당일 김 씨는 이웃 임 모 씨를 총격한 후 면사무소로 이동해 근무 중이던 계장 손 모 씨와 주무관 이 모 씨에게도 방아쇠를 당겼다.

어깨에 부상을 입은 임 씨는 가까스로 목숨을 건졌지만 엽총에 치명상을 입은 두 면사무소 직원은 끝내 숨을 거두며 주변의 탄식을 자아냈다.

법정에 선 김 씨는 "나는 애국자다. 망가진 나라를 구하기 위해 총을 들었다. 경찰, 군수까지 다 사살하려고 했다. 더 죽이지 못해 안타깝다"고 발언하며 더욱 공분을 모았다.

봉화 엽총 난사 사건의 피의자에게 무기징역이 선고됐지만 대중의 공분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일본 태풍 영향? "비-강한 바람 대비"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일본 열도 초긴장..한반도에…
한겨레신문 홈페이지 접속 지연 이유는? '러브캐처2' 정찬우, 김가빈에 솔직한 마음 표현 "말…
대한민국, 피파랭킹 202위 스리랑카에 8-0 승리..다음… 노무현 재단 사이트, 한 때 접속자 폭주..게시글 보…
가수 민티 "숫자 계산에 약해 그냥 내 나이에서 10살… "축하해요"‥프라이머리-남보라, 행복한 결혼→지…
'핑거스푼 매직버블' 오퀴즈 천만원이벤트 등장..정… 오세근, 韓 첫 쿼드러플더블 기록..연봉은 7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