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지방청, 제주여성인권상담소 시설협의회 간담회
손정경 기자 jungkson@ihalla.com
입력 : 2018. 09.09. 09:53: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경찰청은 지난 6일 대여성범죄 근절 및 여성·아동·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의 보호·지원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을 위해 제주여성인권상담소 시설협의회 소속 12개 NGO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제주지방경찰청 제공

제주지방경찰청은 지난 6일 대여성범죄 근절 및 여성·아동·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의 보호·지원을 위한 협업체계 구축을 위해 제주지방경찰청·동부·서부·서귀포경찰서 여성청소년과와 제주여성인권상담소 시설협의회 소속 1366센터, 보호시설, 성폭력·가정폭력·성매매·여성장애인 상담소 등 12개 NGO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경찰은 이날 지난 5월 17일부터 8월 24일까지 추진된 '대여성범죄 집중단속 100일' 추진성과와 함께 성폭력·아동학대 범죄 통계 분석자료에 대한 정보를 공유했다. 또한 최근 서울·전남에서 발생한 가족 간 살인사건과 관련해 가정폭력 피해자의 동의가 없으면 상담소나 보호기관에 연계할 수 없는 문제점에 대해 토의 후 대안방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도 했다.

시설협의회에서는 경찰에 쉼터에 대한 안전장치 마련, 사건처리를 하지 않는 피해자에 대해 지금보다 더 많은 상담소 연계로 피해자가 지원받을 수 방안 마련, 성매매 피해자의 보호 및 상담소 연계에 적극 노력, 사건처리 과정에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성감수성 향상에 노력해 달라는 등의 건의가 있었다.

경찰 관계자는 "시설협의회에서 건의된 사항에 대해 적극 수용해 향후 정책수립에 반영하겠으며 앞으로도 계속 시설협의회와 협업해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지원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