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차세대 한중일 축구 기대주 제주 총집결
4~9일 U-18 국제대회 첫 발… 12개팀 출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8. 09.03. 17:35: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해 한·중·일 유소년 축구대회 우승팀 제주유나이티드 U-18팀.

차세대 한·중·일 축구를 이끌어갈 유소년 축구선수들이 제주에 집결한다.

서귀포시체육회과 서귀포시축구협회가 유소년 축구의 저변 확대 및 국제축구 교류 증대를 위해 4일부터 9일까지 걸매축구장에서 '제1회 한·중·일 U-18 국제축구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에는 제주유나이티드U-18, 제주제일고, 서귀포고 등 도내 3개 팀과 전북현대U-18, 서울중앙고, JSUNFC 등 국내 6개팀이 출전한다. 여기에 중국 베이징궈안, 허난젠예, 라오닝홍원, 창춘야타이 등 4개 팀과 일본 자수파군마, KISFC 등 2개 팀이 자국의 명예를 걸고 경합에 나선다. 참가 선수단은 350명에 이를 전망이다.

대회는 각조 3개 팀씩 4개조로 편성돼 예선리그 후 순위결정전으로 이어진다. 각조 1위 팀이 1~4위 결정전을 치르고, 각조 2위 팀은 5~8위, 각조 3위 팀은 10~12위를 각각 결정한다. 1~2위전은 9일 걸매B구장에서 마련된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출신 강현범 대학부 첫 정상등극 류현진, 수비 불안 넘고 시즌 11승 달성
류현진 오늘 마이애미전 선발 11승 재도전 프로야구 2023년 신인 전면드래프트 부활
최하위 롯데 양상문 감독 퇴진 우즈·매킬로이 '디오픈 첫날부터 망했다'
‘왕조 시대’ 재현하는 SK… 2·5위는 치열 최초 출전에 결승 일궈낸 아티스틱
음란행위 프로농구 정병국, 현역 은퇴 청소년맞춤형 체력 프로그램 시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