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자치경찰-국가경찰 협조 '아직까지는 순탄'
7월 2단계 시범이관 후 자치경찰 112신고 35% 처리
성범죄자 업무 공조 검거.."전문성 강화 긍정평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8.30. 11:25: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교통 단속중인 제주자치경찰.

제주 자치경찰이 경찰 사무 시범 이관 한 달 만에 112신고 출동의 35%에 해당하는 2천336건을 수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와 제주지방경찰청은 30일 도청 기자실에서 합동회견을 열어 지난달 18일2단계 시범 이관 이후 지난 18일까지 중간 성과에 대해 이같이 설명했다.

 자치경찰은 성폭력, 가정폭력, 가정 내 아동학대, 기타 아동학대 등 4가지 유형의 범죄를 공동 처리했다.

 또 분실습득과 상담문의, 청소년 비행, 주취자 보호조치, 경범죄, 교통불편, 교통위반, 등 11개 유형의 사무는 단독 처리했다.

 이 기간 총 112 출동 사무 6천674건 중 경찰이 처리한 4천338건(65%)의 절반가량에 해당하는 2천336건(35%)을 자치경찰이 수행했다.

 자치경찰이 처리한 112신고는 주취자 보호조치(54.5%)가 가장 많았다. 또 교통불편 8.6%, 분실습득 8.3%, 가정폭력 5.7%, 성범죄 1% 등의 업무를 처리했다.

 청소년 범죄 신고가 들어왔을 때 기존에 경찰이 처벌 위주로 처리했던 것에 비해 사무 이관 후 자치경찰이 청소년 보호·관리를 병행했다.

 지난달 26일에는 제주 시내에서 공연음란 행위가 발생하자 경찰이 피의자 신병 확보에 나서고 자치경찰은 도주 방지 활동을 벌이는 등 업무 공조를 전개했다.

 경찰 관계자는 "112신고 출동 감소로 중대·긴급 사건에 집중할 수 있었고 자치경찰은 현장 종결 사안의 신고처리에 집중해 전문성이 강화되는 등 긍정적 평가가 있다"고 말했다.

 자치경찰 관계자는 "하루 출동 건수가 예상보다 많아 다소 힘들지만 사건 수사에 대한 부담이 없어 주민 서비스 활동에 집중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2단계 시범 실시 후 한 달간 제주동부서 관할인 제주시 동부 지역에서 발생한 5대 범죄(살인·강도·성범죄·절도·폭력)은 265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308건)에견줘 13.9% 감소하는 등 사무 이관으로 인한 범죄 발생과 서로 상관이 없는 것으로도 나타났다.

 제주경찰은 지난달 17일부터 2단계 조치를 실시, 96명을 추가 파견하고 동부서의 지역경찰(지구대) 및 112신고 처리 사무를 자치경찰에 시범적으로 넘겼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제주 영향 미지수 올해 상반기 알바시급 1위 세종시.. 제주는 몇위?
제주지방 내일부터 장맛비 쏟아진다 '의붓아들 의문사' 고유정·현 남편 19일 대질조사
사건사고 얼룩 성수기 제주 숙박업계 '울상' 제주자치경찰, 추자도 건축폐기물 불법투기 업체 …
제주도 1호 골프장 제주CC 공매 진행 비플라이소프트, AI 유망기업 '유비원' 인수
제주지방 17일부터 다시 장맛비 9월부터 포항∼제주 항공편 재취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