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우정교육문화재단, 외국인 유학생 109명에 장학금 지급
2018학년도 2학기 장학금 총 4억 3000여만원 전달
2010년부터 이번 학기까지 총 1423명 장학금 혜택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8. 08.27. 13:45: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이 설립한 재단법인 우정교육문화재단(이사장 이중근·부영그룹 회장)이 지난 24일 베트남, 라오스, 페루, 타지키스탄, 조지아 등 아시아·아프리카·중남미에서 국내로 유학, 국내 대학에 재학 중인 33개국 외국인 유학생 109명에게 4억 3000여만 원의 2018학년도 2학기 장학금을 전달했다.

우정교육문화재단은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이 2008년 설립한 공익재단으로 2010년부터 한국으로 유학 온 아시아·아프리카·중남미 유학생들에게 매년 두 차례 장학금을 지급해 오고 있다. 2013년부터는 대상 국가와 수혜 학생을 대폭 늘리고 장학금 액수도 1인당 연 800만원으로 증액했다.

2010년부터 이번 학기까지 1423명의 유학생들에게 총 55여억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고 국가별로는 베트남 264명, 태국 181명, 라오스 156명, 가나 34명, 네팔 15명 등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장학금 혜택이 돌아갔다.

부영그룹은 그동안 장학 사업은 물론, 성금기탁, 역사알리기, 노인복지향상, 어린이집, 태권도봉사, 군부대 지원 등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나눔 활동을 펼쳐 왔다. 2014년에는 '국내 500대 기업 중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에 오르기도 했다.

부영그룹은 지난 16일에는 전국 부영아파트 임대보증금과 임대료를 향후 1년간 동결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확대·강화하겠다며 상생방안도 발표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105차 제주경제와관광포럼 개최 2019년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알바생 84.3% "알바비 보릿고개 겪는다" 가격하락 여파 마늘·양파 재배면적 줄었다
중국상해대표처 中시장 개척 역할 톡톡 제주 어린이 관광아카데미 참가자 모집
제주경제통상진흥원 수출 기업 애로사항 청취 '국민생선' 고등어 선호도 12.3% 1위
제주지역 주택매매 감소, 전월세는 증가 '외도 NEUM BY STX' 이달부터 조합원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