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재판 불출석' 전두환, 알츠하이머 주장
조수영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8.26. 21:06: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두환 재판 불출석 (사진: YTN)

재판을 앞둔 전두환 전 대통령이 불출석 의사를 밝히며 여론이 들끓고 있다.

앞서 전두환은 회고록을 통해, 5·18 민주화운동 당시의 상황을 증언한 故 조비오 신부를 폄훼하며 그의 유족에게 피소됐다.

이후 재판을 두 차례 연기한 전두환은 오는 27일 재판부의 최종 출석 명령을 기다리던 상태였다.

그러나 부인 이순자 씨는 "남편이 알츠하이머를 겪고 있기 때문에 정상적인 재판을 받을 수 없다"며 불출석 의사가 담긴 성명을 발표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며 세간의 설전이 촉발됐고, 웹 커뮤니티에는 또 한 번 전두환의 돌직구 영상이 공유됐다.

해당 영상에는 제18대 국회의원 선거에 참여한 전두환이 취재진에게 "우리나라도 참 좋아졌다. 이제 헌법 고쳐서 장기 집권하려는 사람은 간이 부은 사람이다"라고 농담을 건네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그는 "기자들이 꼭 내 사진만 삐뚤게 찍는다. 젊은 사람들은 아직 나에 대한 감정이 안 좋나 보다. 나한테 당해보지도 않고"라고 살벌한 돌직구를 던져 오늘날까지도 빈축을 사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한상헌 아나운서, SNS계정 돌연 폐쇄..왜? 임은경, 나이 17세 데뷔 당시 회상.."팬사인회 …
신천지 교회, 내부 단속 의혹에 "사실 無" 31번째 코로나 환자, 사람 몇 명 만났나..추가 …
이상아 "나이 13살 때도 팬들 많아"..전보람 "이… '콩다방' 유진 "이본과 통화, 기분이 묘하다"
31번째 확진자 직장 씨클럽, 위치는 어디? 봉준호 감독 "번아웃 증후군은 이미 '옥자'로 …
'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돌담병원 둘러보며… '불타는 청춘' 한정수, 안혜경과 무슨 인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