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2019-02-10 10:40
고기봉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긍정의 생각과 칭찬으로 사회를 아름답게..

말은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인다. 특히 가볍게 던지는 말 한마디조차도 상대방에게 기분을 거슬리게 하는 경우가 많다. 그 말에 사랑과 진실, 정의가 담겨 있어야 함은 물론이다. 말의 빈곤은 지식의 빈곤, 경험의 빈곤, 감정의 빈곤을 의미한다. 동시에 다른 사람에게 양분을 공급하는 통로 역할을 한다. 이처럼 좋은 말은 자양분이 되고 상스러운 말은 독소가 된다.
사람은 언어라는 매개체를 통해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감정을 공유한다. 이 언어라는 매개체는 때론 상대방에게 상처를 주는 무기로 변해 누군가를 공격하기도 한다.

조선시대에 황희 정승이 길을 가다 소 두 마리를 부리면서 밭을 갈고 있는 농부에게 “검은 소와 누런 소 중 어느 소가 일을 잘 하느냐?”고 물었다. 농부는 침묵을 지켰다. 몇 번을 물었지만 묵묵부답이었다. 황희는 자신의 물음에 대답하지 않아 화가 났지만 그냥 지나치기로 했다. 한참 가고 있는데 농부가 쫓아와 말했다. “선비님, 아까는 죄송했습니다. 제가 왜 그때 말하지 않았느냐하면, 아무리 짐승이지만 주인이 누가 더 일을 잘한다고 비교해 보십시오! 얼마나 섭섭하겠습니까? 그래서 침묵을 지켰습니다. 사실은 검은 소가 일을 더 잘합니다. 누런 소는 꾀를 좀 부리고요!”  이 말에 황희는 크게 깨닫고 아랫사람을 대할 때 함부로 말하지 않았다고 한다.
이처럼 우리 조상들은 짐승들에게도 말을 함부로 하지 않았다.

우리 인간은 말로써 살고, 말로써 생활하고, 말로써 죽는다.
생각은 말이 되고 말은 행동이 되며 행동은 습관이 되고 습관은 인격을 형성하며 인격은 운명을 결정한다.

평소 말하는 습관이나 행동은 그 사람의 인격과 인품을 나타낸다. 누구를 만나도 희망과 긍정의 말투로 말하는 사람도 많지만 첫마디부터 부정의 말투를 가진 사람도 있다.

칭찬은 엄청난 힘을 발생시키는 축복의 언어이다. 칭찬은 그 어떤 것도 요구하지 않으며, 마음을 담은 말 한마디면 충분하다. 마음을 담은 칭찬은 아이와 어른을 구분하지 않고 긍정에너지를 생성시켜주며, 모든 사람을 감동시키는 마법 상자 같은 역할을 한다.
따라서 필자는 사람의 관계에 있어 긍정의 생각과 칭찬을 자주하는 사람들을 만남으로써 아름답고 따뜻한 사회가 되길 기대해 본다.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 새마을 지도자 고기봉

No 제목 이름 날짜
2462 2019도민 협치 퍼실리테이터양성과정 수강생 모집 서귀포YWCA 09-17
2461 AI시대 내 일자리는 안전한가  ×1 제주고용센터 09-17
2460 '우산비닐' 사용 줄여 제주환경 되살리자!  ×1 정지영 09-15
2459 4·3은 청소년들이 함께 기억해야 할 역사입니다.   ×1 강혜진 09-14
2458 위치알림 서비스를 통하여 발달장애인이 더 안전한 제주  ×1 비밀글 양지훈 09-11
2457 당신의 취업성공 고용센터가 함께 합니다  ×1 제주고용센터 09-10
2456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드론으로 꿈과 희망을 키워요“   ×1 서귀포YWCA 09-07
2455 성지요양원 지역연게프로그램 실시 - 한올간병봉사회  ×1 성지요양원 09-06
2454 서부종합사회복지관 VIVA청춘예술단 열정업 프로그램 진행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9-04
2453 기고< 치매 환자 조호물품 지원 제도를 아시나요?>  ×1 고기봉 09-04
245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꿈what"」 하반기(9월~12월)프로그램 안내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09-04
2451 샘물지역아동센터와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가 함께하는 샘물주니어-생…  ×1 샘물지역아동센터 09-02
2450 2019년 추석명절 천지개벽으로 인간재창조 대한인 08-31
2449 동남장로 교회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경로잔치’ 개최  ×1 비밀글 고기봉 08-30
2448 한림여성농업인센터, 하반기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1 한림여성농업인센터 08-28
2447 동홍동, 가을학기 학교주변 불법광고물 정비 추진  ×1 동홍동 08-28
2446 구직자의 희망을 함께 설계하는 취업성공패키지  ×1 제주고용센터 08-26
2445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해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08-24
2444 [기고]한사람, 한사람이 모여 모두가 행복한 제주 만들기  ×1 이호동주민센터 김건 08-23
244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8-22
2442 한시 발표회 영진 08-19
2441 동아시아문화도시 한중일 청소년 아트프로그램 중국닝보에서 개최  ×1 비밀글 김영 08-16
2440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꿈what"」 현장직업체험 진행  ×1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08-14
2439 크리에이터 페스티벌을 다녀와서  ×1 ×1 비밀글 박성희 08-13
2438 공교육을 강화하는 「교권 3법」의 개정 완수  ×1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08-13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