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소방공무원들을 슬프게 하는 것들
2018-10-10 08:45
소방위 강경휴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옛날 우리는 중학교 국어 교과서에서 안톤 슈나크에 우리를 슬프게 하는 것들에 대해서 공부하면서 슬픔의 정서를 많이 느꼈을 것입니다. 정원 한편 구석에서 발견된 작은 새의 시체위에 초가을의 햇빛이 떨어져 있을 때, 대체로 가을은 우리를 슬프게 한다. 그래서 가을날, 비는 처량히 내리고, 그리운 이의 인적은 끊어져 거의 일주일이나 혼자 있게 될 때 ……
오뉴월의 장의 행렬, 가난한 노파의 눈물, 거만한 인간들, 산길에 흩어져 있는 비둘기의 깃 등 이 모든 것은 우리의 마음을 슬프게 한다.

그러나 우리를 슬프게 하는 것들이 어찌 이것 분이겠습니까?

소방공무원으로서 27년을 근무하면서 현장 활동을 하면서 소방공무원을 슬프게 하는 내용에 대해서 몇 자 적어보고자 합니다.

첫째, 요즘 방송에 자주 나오는 내용으로 구급대원이 구급활동 중 환자에게 폭행을 당했을 때, 그리고 그 일로 정신적?육체적으로 힘든데, 구급출동 현장에서 그 때의 폭행가해자를 환자로 다시 만났을 때의 참담함

둘째, 요즘 부동산 열풍으로 도내에 아파트 등의 신축으로 고층건물들이 늘어나면서 화재 취약요인이 많이 발생했는데, 소방시설 자동화재탐지설비 감지기가 오동작하여 화재 감지기가 작동 벨의 울리면 대피를 하여야 하는데, 집에서 대피하지도 않고 소방차가 와도 신경 쓰지 않고 ‘알아서 하겠지’하는 안전 불감증을 보는 안타까움

셋째, 어린이 안전교육 중 소방시설 작동 시 신속히 피난하라고 교육하는데, “우리 아빠, 엄마는요 화재 벨이 울려도 안 나가요.” 조금 있으면 소방관 아저씨들이 와서 끄니까 가만히 있으라는 부모들의 안전 불감증을 들었을 때의 우리나라의 안타까운 미래를 보는 슬픔

넷째, 우리는 화재?구조?구급 등 웬만한 사고는 119로 신고를 하는데, 신고자는 우선적으로 화재나 구조구급상황, 위치를 이야기하여야 하는데 위치를 물어보면 위치추적해서 오라고 하면서 신경질을 내시는 분(주변에 건물이 있으면 신주소를 보고, 주변에 건물 등의 없을 때는 주변 전봇대에 있는 번호를 알려주시면 출동하면서 위치 파악 가능)

다섯째, 심정지 환자나 긴급환자 같은 경우, 우리 상황실 근무자가 신고자에게 전화를 끊지 말고 상황을 계속 말씀해 주시고 응급처치 방법 등에 대하여 구급대원의 오기 전까지 계속 부탁을 하는데 나는 할 줄 모른다 하시면서 귀찮아하시는 분들의 측은함

이러한 내용들의 우리 소방공무원들을 슬프게 하는데 여러분들의 생각의 전환이 소방공무원들이 슬픔을 기쁨으로 바꿀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37 (독자 투고/기고) 제목 : “ 배배당당 하세요!”  ×1 김응식 12-07
223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7
2235 (기고) 사회를 향한 용기가 만들어 낸 착한 생리대, ‘산들산들’  ×1 비밀글 전연희 12-07
2234 (독자기고) 학생부 종합 제도의 올바르지 않은 방향, 개선 필요해  ×1 비밀글 김지영 12-06
2233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장애인복지를 위한 청렴돼지저금통 후원   ×1 제장복 12-06
2232 탐라로타리클럽 성금 기탁  ×2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1 제주 호남새마을금고 생필품지원  ×1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0 (기고) 공직자의 청렴과 친절이 제주를 다르게 만든다  ×1 정방동 12-06
2229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시설에 고장과 노후로 인한…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5
2228 치매환자의 안전 우리 모두가 함께 해야  ×1 비밀글 성산 12-01
2227 2018 제주감귤박람회, 설렘과 아쉬움의 교차점에서  ×1 ×1 이성돈 11-30
2226 (독자기고) 인문학의 두 얼굴  ×1 비밀글 김지영 11-30
2225 청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가  ×1 비밀글 김형미 11-29
2224 (기고)작은 관심, 화재예방의 시작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11-29
2223 (기고) 개인의 영역, 침범하지 마세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9
2222 주민참여예산제, 열린혁신을 위한 최고의 정책  ×1 애월읍사무소 김정복 11-29
2221 (기고)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1 ×1 고아영 11-28
222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6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9 제주흑우 브랜드 김경아 11-28
2218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가정에 노후된 난방기구 교…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7 (기고) 참여와 협력으로 운영한 원도심 거리공연  ×1 일도1동 11-28
2216 (기고)정착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열린혁신  ×1 ×1 삼양동 11-27
2215 탄소포인트제, 기후변화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용담1동주민센터 주무관 양대영 11-27
2214 전통시장 화재예방으로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을 보내자  ×1 ×1 동홍119센터 11-26
2213 (기고) 기초질서 지키는 내가 소확행의 시작  ×1 일도1동 11-26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