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유쾌·상쾌한 "바람 바람 바람", 노인일자리 문화체험
2018-04-09 09:58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특별자치도청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저기 서귀포 닮은디”, “저런 못된 놈은 내쫒아사쥬게 가만 놔둼서?”, 깜깜한 영화관에 불쑥불쑥 튀어나오는 어르신들의 목소리에 저절로 미소가 지어졌다. 영화관람을 하시면서 주인공에 엄청 몰입 하신 듯 조용한 공간에 여기저기 터져나오는 평론가들(?)의 비평을 들을 때마다 현실세계로 복귀하게 된다. 지난 4월 6일 노형 CGV에서 노인일자리 500여분이 “바람바람바람” 영화를 단체관람 했다.
참여자가 워낙 많고, 영화관에 처음 와보는 분들도 계시고, 화장실 다녀오시면 헤메시는 분들 자리 찾아드리느라 일자리 담당자(제주시니어클럽)직원들이 이리 뛰고 저리 뛰어 다닌다고 진땀 빼는 30여분 준비시간이 필요했다, 그래도 간식으로 드린 콜팝(콜라+팝콘)을 들고서 친구분들과 상영관에 들어오시는 얼굴에서 설레임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었다. 관람이 끝나고서 나가시는 데 “성인 코미디”라 민망해하고 낮설어 하는 분들도 계셨지만, 웃음이 가득한 얼굴들이셨다. 담당자들에게는 참 좋은 행사였다는 뿌듯함이 남았다.

이번행사는 평소 영화 관람하기 어려운 어르신들에게도 문화혜택을 제공하고자 한국노인 인력개발원과 CGV에서 업무협약 체결하고 “나눔 컬처 위크”로 지난 4월 5일 서울과 경기 등 수도권에서 진행되었고,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제주지사의 노력으로 제주지역에서도 6일 행사를 운영할 수 있었다. 앞으로 12월까지 개봉작으로 총4편의 문화체험행사가 더 진행될 예정으로 우리도 어르신 3,000여분이 영화관람을 할 수 있도록 진행될 계획이다.

일자리 참여어르신들의 경우 근무활동 이외에도 연간 12시간의 안전·직무교육을 의무적으로 이수해야 하며, 1~2회 문화체험나들이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또한 자율조직으로 “자원봉사”나 동아리 활동에 참여하시는 분들도 계시다. 이처럼 노인일자리는 참여자들에게는 “용돈벌이” 하는 곳 이외에도 “약속된 시간에 출근하는 곳(소속감)”, “동년배들과 웃고 이야기할 수 있는 곳”, 나아가 세상과 소통하는 곳으로 의의를 갖고 있다, 노인복지의 최고의 정책이 “노인일자리라“라고 자부한다.
예전에는 노인일자리를 “동네에서 쓰레기 줍는 일”, “잘 걷지 못하는 분들 일시키지 말고 차라리 용돈이나 주지“등등 반응이었으나, 점점 인식이 달라지고 있음을 현장에서 느낀다.

매년 3월 노인일자리 참여자 선정이 끝나면, 탈락자들이 항의 전화로 한 달은 보내야 한다. 그런데 올해는 달라진 점이 있다면 자식분들이 전화가 많아졌다는 것이다. ”우리 아버님 낙이 노인일자리 참여하는 거였는데 어떻게 안될까요?“, ”우리 어머니 탈락되었는데 왜 떨어졌냐고 알아보라고 하도 하셔서 전화하는데요“, “제주도 땅값 올라서 세금 많이 걷었다는데, 노인일자리 더 만들어주면 안되나요?”등등. 노인일자리가 연로하신 부모님들에게 어떤 의미인지 자녀들이 구구절절 풀어내는 이야기를 들으며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다.
많은 어르신들이 더 행복해지는 일자리!! 에 대한 행복한 고민 또한 깊어진다.
100세 시대 길-어진 노후를 더 건강하고 즐거운 일상으로 만들어주는 “노인 일자리정책”이 앞으로도 확대되어야 하는 이유일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76 김철우 아라동주민자치위원장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가구 지원물품 기탁 제주시 아라동 01-30
2275 (기고) ‘모로 가도 안전(安全)으로만 가면 된다!!!’  ×1 ×1 제주특별자치도 청렴혁신담당관 홍영호 01-28
2274 작지만 가치 있는 변화!  ×1 생활공감 모니터 01-25
227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3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25
2272 내가 마신 한 잔의 술, 자동차가 취합니다  ×1 ×1 제주자치경찰단 경찰정책관 자치경사 현 01-24
2271 겨울철 난방용품 사용에 관심을 기울여야  ×1 전동환(중문119센터) 01-22
2270 디지털과 바이오산업등의 경계를 융합하는 4차 산업 혁명   ×1 제주경제통상진흥원 01-21
226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21
2268 삼도1동장애인지원협의회 2019년 정기총회 개최  ×1 삼도1동 01-21
2267 (기고)생명의 문은 과연 어디일까?  ×1 김병윤 01-18
2266 (기고) 똑똑한 절세의 방법 '자동차세 연납제도'   ×1 용담1동 황은지 01-17
2265 한시 발표회 김세웅 01-14
2264 기고< 작은 관심이 곧 화재예방>  ×1 비밀글 성산의소대 01-14
2263 제주, 태국 촌부리로 1차 동계 전지훈련 출발  ×1 제주유나이티드 01-11
2262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나기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1-11
226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1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11
2260 제주유나이티드, 새해맞이 한라산 정상 등반...제주도의 기상 드높인다  ×1 제주유나이티드 01-10
2259 [기고]줬다 뺏는 기초연금? 복지사각지대 개선 시급  ×1 도 노인장수복지과 문원영 01-07
225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0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04
2257 공직자로서 마음속에 새겨야 하는 것들  ×1 조천읍사무소 01-03
2256 한전KPS주식회사(제주사업소),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시설내 환경정비 봉사  ×1 봉아름 12-28
2255 [독자기고]민간차원의 실전농사학교 개설 필요!   강시병 12-28
2254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회원 워크숍 실시  ×1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12-24
2253 (주)JPM엔지니어링, 노인의료복지시설 연화원에 사랑의 김장김치 후원  ×1 의료복지시설 연화원 12-21
2252 2018년 수눌음돌돔공동체 사업을 돌아보면서  ×1 도 여성가족청소년과 유은숙 12-21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