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 만에 제주-북경 학생 상호 교류사업 재개

5년 만에 제주-북경 학생 상호 교류사업 재개
제주 학생 대표단 북경 방문... 국제교류 체험
오는 8월엔 북경 학생들 제주서 수업 참관 등
  • 입력 : 2024. 06.16(일) 09:44  수정 : 2024. 06. 17(월) 11:45
  •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중국 북경시교육위원회 산하의 제166중·고등학교를 방문해 수업 참관하고 있는 제주 학생들. 제주도교육청 제공

[한라일보] 코로나19로 4년간 잠정 중단됐던 제주-북경 학생 상호교류 사업이 올해 재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제주학생 대표단이 중국 북경시를 방문하여 교육교류와 문화체험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상호교류 프로그램에는 심사를 거쳐 선발된 대정고, 서귀포여고 총 2개교 학생 18명과 인솔자 3명이 참여했다.

제주학생 대표단은 지난 13일 북경시교육위원회 산하의 제166중·고등학교를 방문해 수업 참관 및 급식 실시 등 중국의 교육활동을 체험했으며, 2일간 현지 홈스테이 체험, 북경시 주요 문화 유적지 탐방으로 중국의 역사와 문화를 깊이 있게 배우고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오는 8월엔 북경 제166중·고등학생들이 제주를 방문해 수업 참관 및 홈스테이 체험 등을 통해 제주의 문화와 역사 탐방의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한편 도교육청은 지난 2016년 북경시교육위원회와의 교육 교류 협약 체결 이후 제주-북경 학생 상호교류 사업을 추진해왔다. 향후 다른 국가와의 교류 확대를 통해 제주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국제교류 체험의 장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다.

■기사제보
▷카카오톡 : '한라일보' 또는 '한라일보 뉴스'를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 064-750-2200 ▷문자 : 010-3337-2531 ▷이메일 : hl@ihalla.com
▶한라일보 다음채널 구독 바로가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65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