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중견작가 '5인 5색' 매력으로 빛나는 제주 자연

제주 중견작가 '5인 5색' 매력으로 빛나는 제주 자연
강부언·김용주·박성진·백성원·현민자 뭉친 '초록동색'
갤러리애플서 이달 20일부터 30일까지 초대 창립전 선봬
  • 입력 : 2024. 05.15(수) 18:42  수정 : 2024. 05. 17(금) 08:58
  •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박성진 작 '숲-사려니'

[한라일보]뜻맞는 5명의 작가들이 모여 전시를 연다. '초록동색'으로 의기투합했지만, 주제를 선택하고 자연을 재해석하는 방법은 각기 다른, 저마다의 개성과 매력은 뚜렷하다.

제주의 강부언, 김용주, 박성진, 백성원, 현민자 등 5명의 중견 작가가 '초록동색'으로 뭉쳐 관객과 새롭게 소통한다. 갤러리애플(제주시 중앙로 246, 2층) 초대로 이달 20일부터 30일까지 '초록동색' 창립전을 열고 자연을 소재로 한 작품 30점을 선보인다.

노자가 이야기하는 무위자연을 바탕으로 주변의 자연을 담담하게 표현하는 강부언 작가는 '三無日記' 등을, 초서(草書)를 쓰는 듯 자유롭고 거친 붓질로 제주 자연의 생명력과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있는 김용주 작가는 '고성리의 아침' 등을 내건다.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을 재해석해 독특한 색채를 바탕으로 공간을 표현하는 박성진 작가의 '숲-사려니'와 제주 자연의 생태적 본질을 물감의 매체적 물성을 통한 회화작업으로 치환하고 있는 백성원 작가의 '한라백호도-부악' 등도 전시된다.

또 자연(생명)의 움직임(생기)을 소재로 작품(행위)이 곧 자기 자신임을 느끼며 작업하고 있는 현민자 작가의 'Motus(움직임)' 등도 만나볼 수 있다.

전시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다.

강부언 작 '三無日記-Dolce'

김용주 작 '고성리의 아침'

백성원 작 '한라백호도-부악'

현민자 작 'Motus(움직임)'



■기사제보
▷카카오톡 : '한라일보' 또는 '한라일보 뉴스'를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 064-750-2200 ▷문자 : 010-3337-2531 ▷이메일 : hl@ihalla.com
▶한라일보 다음채널 구독 바로가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2212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