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트리오 보롬’ 제주아트센터 문화가 있는 날 공연
4월 26일 오후 3시 아트센터 로비 '… 제주의 하모니'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4.14.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아트센터가 '문화가 있는 날' 4월 기획프로그램으로 이달 26일 오후 3시 로비에서 '트리오 보롬 제주의 하모니' 공연을 펼친다.

이번 무대는 지난해 ‘음악 책갈피’ 프로젝트로 문체부 장관상을 수상한 기획자이자 작곡가, 피아니스트인 문효진의 연출로 이뤄진다. '바람'이란 뜻을 지닌 제주 방언을 이름에 단 ‘트리오보롬’은 제주의 음악을 해외에 알리기 위해 결성됐다. 이날 바이올린 김시온, 첼로 오성종, 성악가 김대영이 함께 출연해 문효진의 ‘영혼은 바람이 되어’, ‘해녀의 노래’, ‘느영나영’, 흑인 영가 ‘거기 너 있었는가’ 등을 들려준다.

코로나19에 따른 거리두기를 적용해 관람 인원은 50명 이내로 제한된다.

문화 주요기사
'삼다도' 풍경을 넘어 본향에 닿으려는 열망 제주시 원도심 김만덕 객주 예술로 신명나게
국악 기반 퓨전콘서트로 제주 섬 '오복 락락' 익숙한 풍경 낯설게… 제주·경기·대구 만난 '…
'스튜디오126' 제주시 관덕로 이전 첫 전시 '수… 동아시아 문학인들 제주에서 팬데믹 시대 성찰
익숙한 제주 풍경에 신비로움을 더하다 제주 정연회 해정 박태준 선생 20주기 추모 서…
제주 섬 수수한 풍경들 더 짙어진 색감 제주 이룸갤러리 '우주의 심포니' 한성훈 초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