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소방시설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이정오 기자 qwer6281@ihalla.com
입력 : 2021. 03.08.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비상구 개방의 중요성을 수없이 강조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비상구 등 소방시설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화재가 발생했을 시 신속히 대피할 수 있는 소방시설 및 비상구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하지만 관리상의 이유로 소방시설 고장방치 및 비상구를 잠금 또는 폐쇄하거나 물건을 적치하는 사례가 적지 않다. 그래서 등장한 것이 바로 소방시설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다. 신고포상제는 소방시설뿐만 아니라 비상구 관리 의무 위반행위에 대해 신고하는 모두에게 적정한 포상을 함으로써 적극적인 신고를 유도하고 시설 관계자의 경각심을 일깨워 화재 시 소방시설 및 비상구 폐쇄 등으로 인한 인명 피해를 최소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신고포상 대상시설은 문화·집회시설, 판매시설, 운수시설, 숙박시설, 위락시설, 복합건축물(판매시설·숙박시설 포함), 다중이용업소 등이며, 신고대상이 되는 불법행위로는 ▷소방시설 고장상태 방치 ▷피난·방화시설, 방화구획 등의 폐쇄(잠금 포함)·훼손·변경하는 행위 ▷피난·방화시설, 방화구획의 용도에 장애를 주거나 소방 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 ▷피난·방화시설, 방화구획 주위에 물건을 쌓아두거나 장애물을 설치하는 행위 등이다.

신고는 나이·지역에 상관없이 누구나 가능하며, 인터넷·방문·우편·팩스 등의 방법으로 가능하다. 포상금은 건당 5만원(1인 최대 월 30만원, 연간 50만원)이다.

신고포상제는 대규모 화재 시 대형 인명피해를 막고, 도민들의 자율적인 안전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이다. 포상을 받기 위해 무분별한 신고를 하는 것은 잘못된 행위이지만, 불법행위 근절과 안전에 대한 경각심 고취를 위해서라도 불법행위를 신고해 주기 바란다. <이승봉 동부소방서 현장대응과>

오피니언 주요기사
[송창우의 한라칼럼] 있는 숲이라도 살려야지 [열린마당] 청렴한 공직자의 자세
[열린마당] 내 탓도 네 탓! [김정호의 문화광장] 2020년 한국영화산업과 관…
[열린마당] 매주 수요일은 축산환경 개선의 날 [열린마당] 지방세, 자동이체 납부하세요
[열린마당] 예술인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원하면… [김봉희의 월요논단] 아동의 성인지 교육의 중…
[열린마당] 산과 들녘에서 맛과 건강 모두 취하… [열린마당] “펜안 하우꽈?” 기동 봉사단이 찾…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