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성폭력 피해자 보호시설 '큰퐁낭 쉼터' 개소
서귀포시 "최대 8명 입소… 최대 1년·연장 가능"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1. 03.07. 15:11: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 지역의 성폭력 피해자 보호시설인 '큰폭낭 쉼터' 개소식 모습. 쉼터 관계자와 서귀포시 이양문 부시장(오른쪽 두번째), 강현수 여성가족과장(맨 오른쪽) 등이 참석했다.

서귀포시가 지역 내 첫 성폭력 피해자 보호시설인 '큰퐁낭 쉼터'를 지난 2일 본격 개소했다.

7일 시에 따르면 '큰퐁낭 쉼터'는 8명까지 수용 가능하며, 시설장을 포함한 종사자 4명이 배치된다. 성폭력 피해자 발생 시 지역 내 시설로의 빠른 연계로 응급분리가 가능하고, 입소자에게는 숙식이 무료로 제공된다. 아울러 심리상담 및 치료에 도움을 주는 등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입소 기간은 최대 1년이며, 입소자가 심리적 안정이 추가로 필요하거나 치료를 받고 있는 등 피해자 보호가 필요한 경우 1년 6개월 범위 내에서 1회 연장할 수 있다.

앞서 시는 지난해 예산 3억9000만원을 투입해 건물을 매입하고 같은해 12월 사단법인 '큰퐁낭'을 수탁기관으로 선정했고, 지난 1월 민간위탁 협약 체결을 완료했다.

한편 도내 성폭력 피해자 보호시설은 일반 보호시설과 장애인 보호시설 각 1개소씩 2개소로 모두 제주시에 위치해 있다. 이에 이번 서귀포시 성폭력 피해자 보호시설 개소로 피해자에 대한 응급분리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시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사… 서귀포시 온라인 시청홍보채널 인기 '절정'
서귀포시, 자동차 차고지 밤새주차 집중단속 서귀포시, 동홍지구 우수저류지 실시설계 착수
서귀포 위기가구 전·월세 주거급여 급증 서귀포시 "내년도 LED 조명 교체사업 신청을"
서귀포시, 국비 47억 확보 배합사료비 지원 서귀포시, 11억6400만원 투입 축산악취개선 본격…
서귀포시, 노상주차장 무단적치물 단속 강화 서귀포시 대정읍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