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농기원 "대설주의보… 농작물 특별 관리해야"
제주, 오는 6일부터 대설주의보 발효
월동채소류 등 농작물 언 피해 예방당부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1. 01.06. 13:57: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은 오는 6일 대설주의보 발효에 따라 농작물 피해 예방을 위한 특별 관리에 힘써 줄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이번 대설 및 한파로 우려되는 농작물과 시설물에 미치는 영향은 하우스 철골 및 비닐 파손, 전기 고장에 이은 농작물 2차 피해 발생, 월동채소류 언 피해 등이다.

 가온하우스(하우스감귤, 토마토, 딸기 등) 작물은 눈이 쌓이지 않도록 하고, 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열풍기 점검 및 비상발전기를 가동해야 한다. 하우스에 눈이 1㎝ 쌓일 경우 1000㎡(300평)당 3t의 하중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환기불량 하우스는 곰팡이병 발생 위험이 높으므로 철저한 환기와 예방약 살포가 필요하다.

 난방기가 없는 무가온 만감류와 엽채류 등은 유입된 냉기류가 하우스에 머물게 될 경우 언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북서쪽 방향 측면 비닐은 닫고 남동쪽 방향 측창은 걷어 올려 주는 것이 언 피해를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

 감귤류의 경우 하우스 내부온도가 영하 3℃ 이하가 되면 언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난로 등을 피워 하우스 내부 온도를 유지해야 한다.

 월동채소류 중 특히 월동무는 영하 1~2℃에서 2~3일간 지속되면 언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무게가 1㎏ 내외의 수확 가능한 무는 사전 수확 후 저장하면서 출하해야 한다.

 저장 중인 노지감귤 저장고는 적정 온·습도(3~5℃, 86% 내외) 관리와 아침에 환기를 해 주고, 노지채소와 밭작물은 눈 녹은 물이 고이지 않도록 물 뺄 도랑을 정비해야 한다.

 언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은 오후 7~9시 대기온도(http://ipm.agri.jeju.kr, 제주도 병해충방제정보시스템)를 확인 후 가온 또는 모닥불 피우는 작업이 필요하다.

 한혜정 농촌지도사는 "대설, 한파, 강풍에 의한 시설물 및 농작물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홍보에 힘쓰는 한편 현장 기술지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오늘도 감염경로 모르는 신규 확진 2명 발… 제주 'n차감염 확산' 이달 하루 평균 4명꼴 확…
제주시 10개 지역주택조합 자금실태 들여다본… 용담해안·탐라문화광장 야간경관조명 정비
제주 'n차감염 확산' 6일 연속 신규 확진자 발생 제주 농가에 씨감자 12t 공급 완료
제주 친환경 생활 신철 협력회의 개최 코로나 확진자 잇따른 방문에 체육시설 특별 …
제주 감귤 수확하며 늙은 나무 교체 귀농 창업 기본 교육 수강생 20명 추가 모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