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자연장지조성 신규조성 한숨 돌렸다
한울누리공원 만장 앞둬 난항겪던 국비 28억 반영
내년 추경예산 확보 동부공설묘지에 자연장지 추진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12.03. 18:14: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울누리공원.

한울누리공원.

장묘문화의 빠른 변화로 자연장지인 한울누리공원의 만장을 앞두고 자연장지의 추가 조성 사업비 확보에 난항을 겪던 제주시가 한숨을 돌리게 됐다. 2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내년 예산안에 제주시가 요청한 국비 28억원이 반영되면서다.

 3일 제주시에 따르면 장사시설로 조성된 제주시 용강동 소재 동부공설묘지에 자연장지를 만들기 위한 사업비 40억원 중 국비 28억원이 내년 보건복지부 예산에 반영됐다.

 시는 무연고묘역을 재개발해 2012년 개장한 1만7151기 규모의 한울누리공원가 내년 중반쯤 만장이 예상됨에 따라 지난해부터 동부공설묘지에 자연장 조성을 위해 동부공설묘지에 주차장조성사업 기본설계용역과 재해영향평가를 마치고 12월엔 공동묘지에서 장사시설로 도시계획시설도 변경했다. 그 후 올해 보건복지부에 국고보조금 예산을 신청했지만 기획재정부의 신규사업은 지양하고 지속사업 중심의 예산 투입 기조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2021년 정부 가내시 예산에도 반영되지 않았지만 복지부와 지역 국회의원을 통해 사업의 시급성을 알리면서 최종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자연장지 조성을 위한 국비 확보에 따라 시는 내년 추가경정예산에서 지방비 12억원을 확보해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동부공설묘지는 어승생공설묘지 포화에 대비해 7931기를 매장(봉분)이나 평장으로 안장할 수 있게 2011년 준공했지만 매장이 감소하고 화장에 증가하면서 현재 매장된 묘는 한 기도 없는 공한지 상태다.

 한울누리공원에는 현재 1만5908기가 안장돼 92.8%의 안장률을 보이고 있다. 시는 내년 국비 미확보에 대비해 한울누리공원 여유부지에 2100기의 유골을 안장할 수 있는 자연장지 추가조성 사업비로 1억원을 편성해놓은 상태다.

 시 관계자는 "현재 한울누리공원 잔여 기수와 내년 2100기의 잔디형 자연장지를 조성하면 하반기까지는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며 "내년 추경에서 예산을 확보해 동부공설묘지에 자연장지를 조성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제주시 주요기사
제주시, 올해 생활문화예술활동 지원사업 공모 농어촌민박 기준 완화·태양광설치는 강화
제주시, 마을체육시설 전수조사 제주시 '품위손상 조사' A 국장 19일 전격 직위…
들불축제 열리는 새별오름 무연분묘 이장 희귀난치성환자 도외병원 진료땐 교통비 지원
발달장애인 활동서비스 제공기간 추가 모집 어린이집 기능보강사업 지원한다
1월부터 괭생이모자반 제주해안 습격 제주시, 거리두기 2단계 한달간 방역 위반 87건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