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오영희 의원 "마을무형문화재전수회관 홀대"
21일 업무보고서 "행정관심 밖 방치... 운영기준 제도화 필요"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9.21. 14:26: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자치도의회 오영희 의원.

제주자치도의회 오영희 의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오영희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이 마을무형문화재전수회관의 방치·홀대 문제를 도마위에 올렸다.

 오 의원은 21일 열린 제387회 임시회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를 상대로 한 업무보고에서 도내 전수회관에 대한 운영기준과 마을전수회관 홀대 문제 등을 집중 질의했다.

 오 의원에 따르면 도내 무형문화재 전수를 목적으로 건립된 무형문화재전수회관은 8곳이다. 이 중 행정에서는 조례로 5곳만 관리하고 있다.

 관련해 오 의원은 "똑같이 문화재부서에서 건립비를 지원한 마을 무형문화재전수회관에 대해서는 법적근거가 없다는 이유만으로 홀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오 의원은 인류의 무형유산인 제주칠머리당영등굿 전수회관은 2층 공연장이 있음에도 그 역할을 할 수가 없고, 전시시설 역시 콘텐츠로 가져가지 못하고 있음을 질타했다.

 오 의원은 "무형문화재는 제주의 정체성을 반영하는 제도로, 막대한 예산을 투입해 만들어진 전수회관이 8개소나 되지만 제도권 밖에 있는 마을전수회관의 관리부재와 제도권 안에 있는 전수회관 조차 관리운영 규정이 없어 활용도를 더 떨어지게 만들고 있다"면서 무형문화재의 전승체계를 지원할 수 있는 전수회관 운영기준의 제도화 필요성을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바다 골칫거리 괭생이모자반 변신? 제주, 인천 수산물 수출물류센터 본격 가동
제주, 위기의 크루즈산업 돌파구 찾는다 [월드뉴스] 말레이 남성 “비단뱀 귀엽고 사랑…
강원 원주 코로나 확진자 제주 동선 공개 '수돗물 유충' 사태 강정정수장 관리 소홀
자질 논란 속 고은숙 제주관광공사 사장 예정… 강원 원주 확진자 제주 방문 역학조사 착수
제주도, 코로나 안전·안심 대중교통 만들기 주… 제주도, 내년도 산림복지진흥원 공모사업 선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