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지역 생활안전사고, 주로 가정서 발생
제주연구원, 일상생활속 사고예방 노력 강화 필요
지역안전지수 관리체계 고찰 등 개선책 제시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6.05. 19:45: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의 생활안전사고 특성 분석결과, 집·가정에서 안전사고 발생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연구원 박창열 책임연구원은 5일 발간된 JRI이슈브리프 '제주지역 생활안전 분야 지역안전지수 현황과 향상방안'을 통해 제주지역 생활안전사고 특성, 지역안전지수 관리체계 등에 대한 고찰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박 책임연구원은 제주지역의 생활안전 분야 핵심지표 분석, 사고 발생특성 등을 토대로 생활안전 분야 지역안전지수 향상을 위해서는 우선 지역안전지수를 구성하는 핵심지표 기반 관리체계 구축과 사업 평가 및 모니터링 정례화를 통한 환류 운영체계를 마련을 강조했다.

 또 안전 환경 및 수요가 지역마다 상이함에 따라 사업의 효율성 제고를 위한 지역사회 안전 실태 진단 및 맞춤형 안전개선사업 발굴, 생활안전 분야를 포함한 6개 안전분야(생활안전, 화재, 교통사고, 범죄, 자살, 감염병)에 대한 핵심지표 분석 및 지수 관리체계 구축 등을 조언했다.

 이어 제주지역 생활안전사고는 집, 가정에서의 상해·열상·중독 유형의 발생비율이 높음에 따라 일생생활 속 사고예방 노력 등이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박 책임연구원은 "지역안전지수가 지역사회의 안전도를 모두 나타낼 수는 없지만, 도민과 관광객의 안전 불안감을 초래할 수 있기 때문에 체계적 관리가 필요하다"며 "사고다발지역에 대한 집중관리, 도민들의 인식 개선, 관광지의 안전수칙 위반 단속 강화 등 맞춤형 안전개선사업을 발굴해 핵심지표 기반의 관리체계를 운영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지역별 안전수준을 객관적으로 표현하고, 지역사회 안전정책을 가이드하기 위해 2015년부터 지역안전지수를 매년 공표하고 있다. 이와 관련 제주도의 지역안전지수는 전국 최하위로 나타나고 있다. 최근 제주지역 안전지수는 타지역과의 격차를 줄여가고 있으나 여전히 전국 평균에 비해 50% 이상 크게 나타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중국 양자강 유출량 급증… 제주바다 또 위기 제주도 '녹색제품' 구매 외면하나
신축 공동주택단지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의무… "현 공항 처리 한계" vs "첨단화하면 충분" 팽팽
대신협 "21대 국회, 지방분권 실현해야" 제주도, 식품가공시설 장비 현대화 사업 추진
제주개발공사 "아이디어로 혁신 속도 낸다" 축산물 생산·유통 영업자 대상 위생교육 재개
제주도, 사회적 농업 활성화사업 본격 운영 "지방의회와 지방행정의 소통의 장이 되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