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LG 20안타·13점 대폭발 6연속 위닝시리즈
광주 원정경기 KIA 제물로 13-5 완승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5.31. 17:39: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3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KBO리그 LG 트윈스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에서 LG 선발투수 윌슨이 5회 말을 삼자범퇴로 처리한 뒤 더그아웃으로 향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6번 연속 3연전 시리즈에서 2승 1패 이상의 위닝시리즈를 달성했다.

LG는 31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KIA 타이거즈와 벌인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방문 경기에서 홈런 없이 안타 20방을 터뜨려 13-5로 완승했다.

광주 원정을 2승 1패로 마친 LG는 12∼14일 SK 와이번스와의 3연전 싹쓸이를 시작으로 6번 연속 위닝 시리즈를 일궜다.

LG는 10개 구단 중 가장 많은 시즌 3번째로 선발 타자 전원 안타를 쳤다.'

3번 타자 채은성, 8번 유강남, 9번 정주현이 안타 3개씩을 터뜨리며 공격을 이끌었다.

채은성을 비롯해 김현수의 대타로 나온 박용택, 7번 오지환, 유강남 등 4명이 타점을 2개씩 수확했다.

LG는 현란한 체인지업을 던지는 KIA 선발 드루 가뇽을 초반부터 착실하게 공략해 승기를 잡았다.

3-3인 5회 로베르토 라모스의 2루타, 홍창기의 몸에 맞는 공에 이은 2루 도루로 2사 2, 3루 기회를 엮고 오지환의 2타점 좌전 적시타로 균형을 깼다.

가뇽이 4회까지만 던지고 물러난 뒤 승부 추는 LG 쪽으로 완전히 기울었다.

5-4로 쫓긴 5회 KIA 구원 홍건희, 박진태를 상대로 3루타 2방과 2루타 1개, 안타 2개를 묶어 3점을 보탠 뒤 7회에도 유강남부터 채은성까지 5타자 연속 안타로 5점을 달아나 승패를 갈랐다.'

LG 선발 타일러 윌슨은 6이닝 동안 안타 10개를 맞고 4점을 주고도 화끈한 타선 지원 덕분에 2승(2패)째를 올리고 KIA전 4연승을 질주했다.

LG는 16승 7패, KIA는 12승 12패로 각각 첫 달을 마쳤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독일 분데스리가 2020-2021시즌 9월 18일 개막 PGA 투어 워크데이 채리티오픈 2R 임성재 45위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팀닥터' 안주현씨 … 29년 만에 '1000승' 달성한 좌윤철 조교사
'본머스 킬러' 손흥민 5경기 골 침묵 '4연승 행진' 맨유 챔피언스리그 진출 굳히기
전통놀이 학술적 개념 정립 필요 '본머스 킬러' 손흥민 본머스 상대 골 정조준
제주Utd 이번 주말 부천FC 넘어 '선두 가자' 'KK' 김광현 "웨인라이트 고마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