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기후변화로 산호류가 해조류 서식지 '잠식'
제주해양수산연구원 해양보고구역 생태계 조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2.27. 18:25: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빛단풍돌산호(왼쪽)와 그물코돌산호.

기후변화 때문에 제주바다에서 산호류가 해조류 서식지를 잠식하는 일이 일어나고 있다.

 제주도해양수산연구원은 '해양공원 및 해양보호구역 생태계 조사'에 대한 보고서를 최근 공개했다.

 조사는 용역기관인 에코이앤비(주)가 진행했으며, 기간은 지난해 2월부터 12월까지다. 지역은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된 ▷문섬 등 주변해역 ▷추자도 주변해역 ▷토끼섬 주변해역 등 총 15.4㎢에 달한다.

 조사 결과 '조초산호'가 증가하면서 해조류의 서식환경을 저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조류가 서식하기 좋은 수심 5~10m에 산호류가 '우점종'으로 나서면서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기 때문이다. 조초산호란 산호초를 만드는 산호를 일컫는 것으로, 주로 돌산호류를 말한다.

 제주 연안에는 빛단풍돌산호와 그물코돌산호, 거품돌산호 등 조초산호 7종이 서식하고 있으며, 이는 기후변화에 따른 생태계 변화 현상으로 분석되고 있는 상황이다.

 실제 조사 해역 수심 5~10m에서는 빛단풍돌산호, 거품돌산호가 '우점종'으로 꼽혀 2~3m 규모로 암반에 성장하고 있는데, 이로 인해 해조류가 서식한 공간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용역진은 제주 해양보호구역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관리대상 생물종 선정 ▷교란요인에 대한 저감·감소·제거 노력 ▷양식 등 어업활동에 의한 오염 파악 ▷담수의 유입량 및 유입 주기 모니터링 ▷육상과 해샹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원 파악 등을 주문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카카오커머스, 벤처캐피탈 투자조합에 20억 출… 제주 제2공항 예정지 인근 토지, 목적 외 사용 '…
해외여행 못간 20~30대 제주로 몰린다 제주도의회 상임위 개편 공론화 촉각
양돈농가 외부·울타리 입출하대 설치해야   코로나19 심각단계 100일 제주관광객 217만명 줄…
제주 밀려드는 괭생이모자반 선제적 대응 실패 고태순 의원, 취약계층 방문방역 지원 조례 제…
제주 건설기계 공영주기장 설치 근거 마련 추… 제주도, 유관기관 합동 교통사고 예방 강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