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 中, 한국·일본에 마스크 수출 채비
수출 사업 승인은 ‘아직’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광저우의 한 마스크 공장. 연합뉴스

중국에서 일부 마스크 제조업체가 한국과 일본에 마스크 수출 준비를 하고 있다.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26일 중국의 코로나19는 거의 변곡점에 이르렀지만, 이웃 나라에서는 상황이 나빠져 마스크 수요가 늘었다면서 이같이 보도했다.

마스크 제조업체 저장룽타이의료기술의 천렌제 총경리는 일본과 한국 고객을 위한 마스크를 만들기 위해 생산라인 4개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과 한국에서 문의가 많이 왔으며 며칠 내로 생산이 시작되면 주문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의류업체 서우위터는 의료용품 자회사가 마스크 수출 허가를 받으려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본과 한국은 코로나19 상황 악화로 마스크 생산과 수입을 늘리려 하는 가운데 중국에서도 수입하기를 원한다고 글로벌타임스는 지적했다. 한국은 마스크 대란 속에 이날부터 마스크 수출을 제한하기 시작했다.

상하이의 한 마스크 제조사 관계자는 정부 지침에 따라 자사의 수출 사업이 중단됐으며 공장을 쉬지 않고 가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아직 수출 사업 재개 승인을 받지 못했다"고 말했다.

중국거시경제연구센터 톈윈 소장은 중국이 마스크를 포함한 방역 물자 공급을 늘리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정치/행정 주요기사
[선택2020] 초반 기선제압 승부수… 각 진영 총… 4·3특별법 개정 국회 발목 서로 '네 탓'
[선택2020] 강은주, 거로사거리서 첫 '선거운동' 통합당 제주선대위 "4·3특별법 제주 1호 법안 …
민주당 제주도당 "4·3특별법 개정안 반드시 통… '힘 있는 후보' 송재호 "4·3특별법 국정과제 완…
'준비된 후보' 장성철 "장기권력독점 끝낼 기회… [선택2020] 통합당 부상일 '선거대책위원회' 구…
정치권 말로만 4.3 완전해결에 유족들 실망 '월10만원 농민수당' 현실화될까... 도민 의견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