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손학규 "24일 바른미래당 대표 사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0. 16:54: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20일 "24일부로 당 대표를 사임하고 평당원으로 백의종군하겠다"고 선언했다.

 손 대표는 이날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저와 바른미래당은 2월 24일 자로 대안신당, 민주평화당과 합당하기로 결정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2018년 9월 2일 전당대회에서 대표로 선출된 이후 1년 5개월 만이다.

 손 대표가 사퇴함에 따라 대안신당·민주평화당과의 3당 합당 논의가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앞서 바른미래당 박주선 대통합개혁위원장, 대안신당 유성엽 통합추진위원장, 민주평화당 박주현 통합추진위원장은 각 당의 현 지도부가 모두 사퇴하는 것을 전제로 오는 24일까지 합당 절차를 마무리하기로 합의했다.

 '청년 세력과의 선(先)통합'을 주장해온 손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특정 조직과 꾸준히 접촉하며 통합시 당 대표를 청년들에게 넘기고 당의 지도부에도 (청년을) 과반수로 둬서 주도권을 넘기겠다고 약속했다"고 설명한 뒤 "최근 그 조직이 바른미래당 당원과 당직자들을 설득하기에 지나친 요구를 해와 통합 작업은 결렬됐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마힌드라 등 돌린 쌍용차 다시 생존 기로에 국내 코로나19 확진 94명 증가 총1만156명
정세균 "일정기간 강도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 목욕탕 통한 코로나19 확산 '가도 괜찮을까'
방역당국 "대구서 숨진 의사, 코로나19 관련 사… '코로나19로 소득급감' 증빙·신청하면 재난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74일만에 1만명 넘었다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3월 건보료 기준 지원
'6차 조사' 조주빈 텔레그램 방별 운영내역·가… 5년 무사고 경력만 있으면 개인택시 양수 가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