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 올해 초등 입학 대상자 2명 소재 불명
입학 대상 6967명 중 양 행정시 각각 1명씩
시교육지원청, 경찰에 협조 요청해 확인 나서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20. 01.21. 10:20: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한 초등학교 입학식. 기사의 특정사실과 관련 없음. 한라일보DB

제주지역 초등학교 입학 대상자 2명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21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에 따르면 2020학년도 초등학교 입학 대상자는 6967명인데, 이 중 2명(제주시 1명·서귀포시 1명)의 소재가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제주시·서귀포시교육지원청은 이들과 연락이 닿지 않자, 거주지 소재 읍면주민센터와 경찰, 학교 등과 협조해 이들의 소재를 파악하고 있다.

제주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육지원청이 어제(20일) 경찰에 협조를 요청해 학교와 읍면주민센터 등과 함께 소재 확인에 나서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20학년도 도내 초등학교에 입학 등록을 마친 인원은 6385명이다. 나머지 580명은 취학 면제·유예를 신청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자 유사강간 혐의 실형 제주대 교수 '파면' 제주발 신남방·북방 차세대 한국어 교육자 양…
교사 2095명은 학생인권조례를 반대했을까 제주대 올해 공인회계사 합격자 5명 배출
학생인권조례 심사보류로 시민사회 반발 제주여상 박서해 학생 '한국은행 합격'
'도의원도 난색' 동력잃은 학생인권조례 '심사… "좋은 집안? 스펙?… 중요한 건 버티는 힘"
"정규직 절반 명절휴가비… 파업으로 내몰지 … 제주 기업인 고추월 회장 제주대에 장학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