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가격하락 제주 양식광어 200t 연말까지 수매·폐기
제주도 양어장 사육 중인 500g 내외 광어 수매 시장안정 위한 수급조절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10.22. 09:59: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도내 359개 광어 양식장에서 사육 중인 400~600g급 중간 크기 광어 200t이 올 연말까지 수급조절을 위해 수매 후 처리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4일 ‘수산물수급가격 안정기금 운용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근 소비 둔화로 어장 내 양식광어가 적체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식 어가를 긴급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지난해 8월부터 이어진 제주산 양식광어의 수출물량 감소와 내수 소비시장 둔화로 생산자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어장 적체로 인한 밀식 피해와 내년 봄철 가격 하락 방지를 위한 긴급 조치인 셈이다.

이번에 지원되는 자금은 도 수산물안정 기금에서 30%, 양식수협 40%, 양식어가 30%가 부담한 총 14억원 규모로 도내에서는 처음으로 중간크기 양식넙치 폐기 조치가 시행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조동근 도 해양수산국장은“도내 넙치 가격하락으로 양식어가들이 전에 없는 불황을 겪고 있어 올해 초부터 도 차원에서 양식광어 가격안정화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지금 처리되는 400~600g급 광어는 내년 3, 4월이 되면 1㎏이상으로 성장해 유통되는데 중간단계에서 생산조절을 함으로써 봄철 가격 하락을 지탱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제주어류양식수협은 올 8월 말까지 자체자금 35억원을 투입해 1㎏급 성어 약 312t 활광어를 수매해 시장에서 격리 조치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코로나19 쇼크 비수도권 경제 침체 더 크다" 제주 공항인프라 필요성 놓고 의견차 '여전'
농작물 재해보험 사업 농가에 도움 제주도의회 상임위원장 놓고 민주당 자리다툼 …
한라도서관, 온라인 인문독서아카데미 운영 제주소비자물가 지수 4개월만에 상승세 반전
제주지역 소비심리 회복세..그래도 전국보다 … 제주도의회 후반기 상임위원장 선임 갈등 일단…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제주총회' 내년 9월로 … 2019년산 제주감귤 조수입 3년사이 '최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