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바른미래당 제주도당 "4.3위원회, 대통령 직속으로 격상해야"
17일 논평 통해 4·3유족회와 도내 정당에 "입장 밝혀달라" 요청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9.17. 23:39: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바른미래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17일 논평을 내고 제주4·3유족회와 도내 정당에 '제주4·3위원회의 대통령 직속 독립위원회 격상'에 대한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요구했다.

바른미래당 도당은 "현재 국회에 계류중인 주요한 제주4·3특별법 개정법률안은 오영훈 의원안과 권은희 의원안 등 2건으로, 오 의원의 안은 제주4·3유족회가 중심이 되어 법률안을 만들어 오 의원이 발의한 것이고, 권 의원의 안은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이 주요 시안을 만들어 권 의원이 수정·발의한 것"이라고 밝혔다.

도당은 "민주평화당 박주현 최고위원과 양윤녕 도당위원장은 구체적인 추가진상조사를 위해 권 의원의 안에 포함된 대통령 직속 독립위원회의 격상, 조사대상자의 동행명령·자료제출 명령 권한 등에 대한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우선 요구한다"며 "이는 4·3특별법 개정법률안 국회통과를 위한 도내 정당의 협력, 더 나아가 도내정당 공동추진위원회 구성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기회를 빌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과 자유한국당 제주도당에게도 제주4·3위원회의 대통령직속 독립위원회로의 격상에 대한 입장을 밝혀줄 것을 요구한다"며 "제주4·3유족회도 이에 대한 입장을 밝혀 제주4·3특별법 국회통과에 힘을 실어달라"고 요청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홍콩 시위 참여 ‘15세 소녀 의문사’ 논… 국회 농림위, 연승어선 바람막이 설치 필요성 공감
국회 농림위 "축산분뇨 관리 강화·지하수 보전대책… 문 대통령 "2030년까지 미래차 경쟁력 1등 목표"
제주도의회 17일간 행정사무 감사 본격 돌입 국회 농림위 "제주 해상운송 국비 지원" 한목소리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에 농·수산물 포함시켜야" 제주시, 9월 정기분 재산세 683억원 징수
제주시, 읍면동 찾아가는 청렴·직무교육 운영 "전국평균 2배 넘는 제주 농가부채 대책 마련하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

한라에서 백두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