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침묵의 봄'에서 얻은 일상의 교훈
2020-05-26 18:16
고기봉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침묵의 봄’에서 얻은 일상의 교훈
환경의 날을 맞이하여
인간이 살아가는데 있어서 가장 이상적(理想的)인 생활환경은 어떤 것일까? 맑은 물과 깨끗한 공기, 푸른 숲, 그리고 모든 자원이 선순환 하는 친환경일 것이다.
나아가 자연 상태에 가장 가까운 생태형 도시는 우리 인간 뿐 만아니라 동·식물 등 모든 생명체가 공존하며 건강하게 살아가는 삶의 터전이 될 것이다.
매일 아침 지저귀던 새소리가 더 이상 들리지 않고, 당연하게 여겨왔던 것들이 하나씩 사라지는 침묵의 봄이 온다면 어떻게 될까?
20세기 초 해충과 질병을 막기 위해 살포한 살충제가 독수리, 비둘기와 같은 조류뿐만 아니라 사람에게도 악영향을 주게 됨을 경고하며 전 세계에 환경문제의 화두를 던졌던 레이첼 카슨은 ‘침묵의 봄’이라는 저서를 통해 ‘자연은 정복하는 것이 아니라 함께 손을 맞잡는 것’이라고 말했다.
기후변화에 따른 기상이변으로 인류는 생존에 중대한 기로에 서 있다. 우리가 기후변화 문제에 선도적으로 대응하지 않는다면 머지않은 시간에 우리의 소중한 삶의 터전을 위협할지도 모른다.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근본 원인으로 꼽히는 기후변화 대응이 필수적이다. 근본 원인을 제거하지 않는 한 변종 바이러스는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온실가스를 크게 줄여야 하는데 지구촌 사람들이 생활 속에서 물과 전기를 아끼고 특히 플라스틱으로 만든 일회용품의 사용을 자제해 자원 낭비와 폐기물 발생을 최소화시켜야 한다.앞으로 온실가스 배출로 인한 지구의 온도상승은 언제 멈출지 가늠하기 어려우며, 그동안 우리 인류는 과거에 경험하지 못한 최악의 환경재앙에 노출될 수밖에 없다. 이제 우리나라도 환경재앙에 대해 냉철하게 자각하고 철저한 대비책을 수립해야 한다.
물, 공기, 토양, 폐기물 등 환경오염 문제는 우리 모두가 피해자인 동시에 원인 제공자다. 삶의 기반인 하나뿐인 지구를 지키기 위해 행동에 나설 때다.
미국의 철학자 조지 산타야나는 "역사를 기억하지 못한 자, 그 역사를 다시 살게 될 것이다"라고 했다. 6월 5일은 '환경의 날'이다. 50여 년 전 '침묵의 봄'의 역사를 되새겨 보았으면 한다. '침묵의 봄'은 살충제 남용으로 생태계가 파괴되어 봄이 왔음에도 새소리가 들리지 않았던 아픈 역사다. 이러한 역사가 플라스틱으로 인해 되풀이되지 말란 법이 없다. 우리가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한 만큼 봄에 들리는 새들의 싱그러운 지저귐은 더욱 풍성하고 또렷하게 들릴 것이다.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시간 강사 고기봉

No 제목 이름 날짜
2669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프로그램 공예&공감놀이 창업교육…  ×1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06-01
2668 제주할망 수세미멩글기 프로그램  ×2 김임연 06-01
2667 기고 : 슬기로운 '국민내일배움카드' 생활  ×1 박선희(제주특별자치도 일자리과) 06-01
2666 기고) 6월 숭고한 정신 잊지말고 마음깊이 새겨야할 호국보훈의 달   ×1 경감 김문석 05-31
2665 제주의 장묘문화 무덤 고수향 05-29
2664 Time for Nature , 지구에게 쉼표를!!  ×1 ×1 정연옥 05-28
2663 수돗물평가위원으로 활동한 1년여의 시간  ×1 상하수도본부수질검사실 05-28
2662 (기고문)유채, 축제장에서 맘껏 웃는 그날을 기다리며  ×1 ×1 국립종자원 제주지원 심사과장 곽홍길 05-27
2661 지오숲새마을작은도서관 방역활동 전개  ×1 ×1 지오숲새마을작은도서관 05-26
> '침묵의 봄'에서 얻은 일상의 교훈  ×1 고기봉 05-26
2659 제주한울라이온스클럽 서부종합사회복지관에 독거어르신 및 소외계층을 …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5-26
2658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프로그램 개강  ×1 서귀포YWCA 05-25
2657 배달의 시대, 간편한 신청으로 가정에서 시작하는 금연  ×1 김은주 제주금연지원센터 총괄팀장 05-22
2656 한라산  ×1 현두호 05-21
2655 [기고] 모든 아이들에게는 가족의 사랑이 권리이다.  ×1 ×1 비밀글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5-21
2654 기고(친절은 ‘갑질’을 이길 수 있다! )  ×1 ×1 제주도청 고영길 05-19
2653 나를 기운 나게 만들어 주는 누군가의 따뜻한 말 한마디  ×1 고기봉 05-15
2652 2020년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유관기관지역협의체 회의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05-14
2651 제주의 湧泉水 고수향 05-14
2650 밀감 꽃 향기  ×1 ×1 현두호 05-11
2649 기고문(5G 시대, 새로운 ‘청렴 5GO’)  ×1 ×1 제주도청 자치행정과 고영길 05-11
2648 ‘65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카네이션 달아드리며 “효” 의 의미를 되새겨 …  ×2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05-08
2647 노형119센터, 신규직원 소방훈련 실시  ×2 양승호 05-03
2646 도민여러분, 불법무기자진신고하세요!  ×1 제주서부경찰서 총포화약담당자 04-29
2645 영어단숨해결~, 질병쉽게치료~ 유익한 04-29
??? ???? ??